• -동두천 23.9℃
  • -강릉 30.3℃
  • 맑음서울 26.6℃
  • 맑음대전 27.4℃
  • 맑음대구 29.0℃
  • 맑음울산 27.9℃
  • 맑음광주 26.8℃
  • 맑음부산 25.2℃
  • -고창 24.8℃
  • 맑음제주 26.1℃
  • -강화 23.8℃
  • -보은 24.1℃
  • -금산 24.5℃
  • -강진군 24.7℃
  • -경주시 25.9℃
  • -거제 25.9℃
기상청 제공
오늘을 사는 현대인들은 바쁘다. 도심의 높은 건물에 올라가 도로 위를 무수히 질주하는 수많은 자동차를 본 적이 있는가? 무슨 일이든지 빨리 많이 해야 효율이 높고 경제적이라 생각해서 그럴 것이다. 물론 시간을 다투어야 하는 일들은 분명 있지만 실제로 살아가는 데에는 생각만큼 그리 많지 않다.
대부분이 예측 가능하고 어느 정도의 시간적 여유를 주고 일어나는 일들이다. 이런 경우에 중요한 것은 그 일의 핵심을 간파하고 경험과 지혜를 모아 대처하는 것이다. 결국은 그 신중한 판단으로 인해 장기적으로는 더 경제적인 결과를 얻게 될 확률이 높아지게 되는 것이다.
바다 새 알바트로스(albatross)를 생각해 보라. 2∼3.5m나 되는 날개를 넓게 편 채로 글라이더처럼 여유롭게 창공을 유영한다. 며칠 동안 쉬지 않고 비행하여 8천5백km 정도까지 날기도 한다. 또 수명은 길어 30년 이상 사는 것도 드물지 않다. 인간의 나이로는 아마 4백살 정도에 해당되지나 않을까? 이에 비해 우리 주위에서 볼 수 있는 많은 조류들을 보라.
날개 짓을 빨리하고 많이 한다고 해서 멀리 오래오래 날 수 있는가? 그리고 그들의 수명은 어떠한가? 창공을 맴돌던 알바트로스는 먹이를 발견하면 굵고 튼튼한 그의 부리 양 옆은 칼날처럼 날카롭고 끝은 갈고랑이모양으로 뾰족해져서 먹이를 잡는다. 축구 선수 펠레가 어느 경기에서 상대팀 골키퍼가 전진한 것을 간파하고 미드필드에서 슈팅을 하여 골을 얻는 것처럼.
대학생활 동안 힘겹게 날개 짓을 하지 않고도 멀리 날고 오래 사는 기술을 가진 알바트로스의 지혜를 익히는 것도 한번 생각해 볼 일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