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4.2℃
  • 구름많음강릉 27.2℃
  • 흐림서울 25.2℃
  • 구름많음대전 25.1℃
  • 구름많음대구 26.0℃
  • 구름많음울산 26.0℃
  • 구름많음광주 26.5℃
  • 구름조금부산 27.6℃
  • 흐림고창 26.0℃
  • 구름조금제주 27.7℃
  • 흐림강화 24.3℃
  • 구름많음보은 22.7℃
  • 흐림금산 24.2℃
  • 흐림강진군 26.4℃
  • 구름조금경주시 25.9℃
  • 구름많음거제 27.1℃
기상청 제공

특별한 나를 만드는 대학생활방법

URL복사
3월의 교정엔 늘 활기가 넘친다. 새로운 생활에 대한 설렘이 가득한 신입생들과 새로운 계획을 안고 시작하는 재학생들의 희망찬 기운들이 교정에 충만하기 때문이다. 졸업 후 진로를 결정하지 못했거나 갑자기 어려워진 경제사정 등으로 인한 졸업생들의 다소 절망적 기운들과는 대조적이다. 경제침체로 인한 미취업자들이 증가함에 따라 졸업식에 불참하는 학생들이 늘어났고, 그로 인한 졸업식 특수도 사라졌다는 보도를 접하면서, 졸업식에 참석하지 못한 제자들을 하나, 둘 씩 떠올려 본다. 이들에게 대학 4년은 과연 어떤 의미였을까?

대학생활 4년의 시간은 대학생이 된 우리 새내기들에게 똑같이 주어진 시간이지만, 각자가 이 시간에 어떠한 가치와 의미를 부여하느냐에 따라 대학생활의 비전과 평가는 큰 차이가 있을 것이다. 미국 속담에 “가치 있는 목표를 향해 출발하는 순간 이미 성공에 다가서는 것이다”라는 말이 있듯이, 어떤 일에 대하여 가치를 부여하는 것은 그 성공을 위한 몸과 마음의 준비가 되었음을 의미하는 것이다.

그동안의 강의 경험을 통하여 학생들을 관찰하여 보면, 어떠한 과제를 대하는 학생들의 태도가 궁극적으로는 그 학생의 인생에 대한 태도와 삶의 질을 결정짓는다는 것이다. 학생들이 학점을 따기 위해 시키니까 어쩔 수 없이 하는 경우 발표의 질이나 보고서의 질이 현저하게 떨어지는 것은 자명한 일이다. 그런데, 예컨대 동일한 발표과제에 대해 지식을 습득하는 기회뿐만 아니라 자신의 발표능력을 향상시키는 기회로써 가치를 부여하는 학생들은 실제로 과제에 대한 성취도가 높으며, 그러한 성실한 태도와 성취경험이 차곡차곡 쌓여 궁극적으로는 어떠한 직종에 종사하더라도 업무적응과 수행에 있어서 기본기와 자신감을 갖추게 된다. 이렇듯 어떠한 일에 가치를 부여한다는 것은 기대한 것 이상의 것을 성취할 수 있게 해 준다.

사소한 것에 가치를 부여함으로써 특별하게 만드는 것이 브랜드전략이라면, 우리 학생들도 자신의 대학생활에 자신만의 가치를 부여하여 그저 졸업장 받기 위한 과정이 아닌 남과는 구체적으로 다른 특별한 ‘나’를 만드는 브랜드전략을 구사해 보는 건 어떨까?

관련기사





[사설] 다수결주의·합리주의 정치모델과 국가행복도 한국의 민주주의는 사실상 민주주의의 정체 또는 퇴행이라고 볼 수 있는 위기 가능성의 징후가 많다. 정치권에 대한 국민의 낮은 신뢰도, 정체성이 없는 정당정치 등은 한국 정치의 낮은 제도화 수준을 반영하고 있다. 이처럼 민주주의 토대를 위한 사회적 기반의 붕괴와 민주주의 절차의 핵심인 정당체제의 역할이 실종된 한국의 정치 상황에서 국민이 행복한 삶을 영위하기 위해 한국정치가 어떠한 방향으로 나아가야 하는지에 대한 함의를 제시하기 위해 다수결주의와 합의주의 정치모델에 대해 말하고자 한다. 다수결주의는 말 그대로 다수의 뜻이 지배하는 정치원리를 의미한다. 이 원리는 다수를 점한 세력에게 정치권력을 집중시키는 것이며, 일사분란하고 결단력 있는 리더십과 신속한 의사결정을 가능하게 하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다수결주의는 다수를 점하는 정치세력이 권력을 독점하기 때문에 야당은 다음 선거에서 권력을 획득하기 전까지는 침묵해야 한다. 다수결주의는 이러한 면에서 매우 배타적이고 경쟁적이고 적대적이다. 다수결주의가 작동되는 가장 대표적인 나라는 미국이다. 합의주의는 다수가 지배하는 정치원리라는 면에서는 다수결주의와 다를 바 없으나, 다수에 의한 지배를 최소한의 기준으로 삼는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