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0.8℃
  • -강릉 27.4℃
  • 박무서울 24.0℃
  • 구름조금대전 25.5℃
  • 박무대구 26.7℃
  • 박무울산 25.6℃
  • 박무광주 25.7℃
  • 박무부산 25.8℃
  • -고창 23.0℃
  • 맑음제주 25.7℃
  • -강화 20.4℃
  • -보은 23.2℃
  • -금산 24.2℃
  • -강진군 23.4℃
  • -경주시 24.1℃
  • -거제 23.5℃
기상청 제공

학술

전체기사 보기

화석연료 대체할 신에너지, 수소에너지

생산과정 제외하면 완벽한 친환경에너지면서 지속가능한 발전원 될 수 있어

화석연료에 기반을 둔 에너지 자원의 고갈에 대한 우려와 지구온난화를 방지하기 위한 탄소배출량 감축에 대한 필요성이 증대되고 있다. 이의 해결책으로 신재생에너지가 대두되고 있으며 보다 큰 개념으로는 지속가능한 에너지 사회를 추구하고 있다. 유사한 용어로 지속가능한 개발이 있는데, 이의 정의는 ‘미래 세대가 그들 자신에게 필요한 것을 충족시킬 수 있는 능력을 해치지 않으면서, 현 세대의 필요를 충족시키는 것’이다.우리나라는 8종의 재생에너지와 3종의 신에너지를 통칭하여 신재생에너지라고 하며, 수소에너지는 신에너지에 속한다. 자연계에서 지속적으로 재생 가능한 태양광 발전이나 풍력발전과 달리 수소는 그 자체로는 에너지원이 될 수 없으며, 반드시 연료전지(Fuel Cell)와 같은 적절한 에너지 전환 장치를 통해서만 사용할 수 있다. 즉, 수소는 에너지 저장물질에 해당한다.수소는 원자번호 1번으로 가장 가벼운 원소이며, 우리 주변에 산소 원자 1개와 수소 원자 2개가 결합한 물(H2O)의 형태로 어디에나 존재한다. 높은 에너지를 가지는 수소를 산소와 반응시키면 불이 붙으면서 물이 생성되며, 이 때 수소와 산소의 화학에너지가 열에너지로 전환된다. 이와는 달리 수소와 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