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4.6℃
  • 흐림강릉 23.4℃
  • 구름많음서울 16.7℃
  • 흐림대전 19.1℃
  • 구름많음대구 24.3℃
  • 구름많음울산 21.8℃
  • 흐림광주 19.5℃
  • 흐림부산 20.3℃
  • 흐림고창 18.8℃
  • 맑음제주 19.3℃
  • 맑음강화 15.0℃
  • 흐림보은 18.7℃
  • 흐림금산 18.4℃
  • 흐림강진군 19.7℃
  • 구름많음경주시 22.5℃
  • 흐림거제 20.0℃
기상청 제공

대학보도

전체기사 보기

행소박물관 청자 특별전

‘고려음, 청자에 담긴 차와 술 문화’

지난 4월 29일 행소박물관 1층 로비에서 ‘고려음, 청자에 담긴 차와 술 문화’ 특별전시 개막식이 열렸다. 개막식에는 신일희 총장과 민병찬 국립중앙박물관장, 이수미 국립광주박물관장 등을 비롯한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특별전시는 대학박물관 진흥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4월 29일부터 오는 6월 30일까지 진행된다. 전시에는 국립중앙박물관, 국립광주박물관, 국립대구박물관, 국립춘천박물관과 행소박물관 및 계명문화대학교가 소장한 청자 100여 점을 선보인다. 전시 관람은 행소박물관 1층 동곡실에서 매주 월요일부터 토요일 오전 10시에서 오후 5시까지 가능하다. 또한 5월에는 무휴개관으로 일요일에도 전시를 관람할 수 있다. 이번 특별전에 대해 신일희 총장은 “코로나19로 여행이 자유롭지 못한 시기에 대구에서 전국의 명품 고려청자를 감상할 수 있게 해주시고, 순회전시를 개최하는데 적극 도움을 주신 국립광주박물관 이수미 관장님을 비롯한 관계자 여러분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밝혔다. 김권구(사학·교수) 행소박물관장은 “이번 전시를 통해 고려시대에 청자를 사용하던 사람들의 심미안과 정신세계를 이해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라고 평했다. 한편 행소박물관은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