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0℃
  • 구름조금강릉 3.3℃
  • 맑음서울 -0.1℃
  • 구름많음대전 0.5℃
  • 구름많음대구 3.7℃
  • 구름많음울산 3.9℃
  • 흐림광주 3.6℃
  • 구름많음부산 5.0℃
  • 흐림고창 2.6℃
  • 흐림제주 7.5℃
  • 맑음강화 -0.7℃
  • 구름많음보은 -1.8℃
  • 구름많음금산 0.0℃
  • 구름많음강진군 3.3℃
  • 구름많음경주시 3.7℃
  • 구름조금거제 5.6℃
기상청 제공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김두식, ‘불편해도 괜찮아’

URL복사
우리는 여러 가지 이유로 책을 읽고 영화를 보고 음악을 듣습니다. 이런 활동 속에서 자신의 생각과 행동이 때로는 공고하게 되고 때로는 변화하기도 합니다. 조금은 불편하지만 우리의 생각과 행동에 변화를 줄만한 김두식의 ‘불편해도 괜찮아’를 소개합니다.

우리는 타인의 인권에 대해서 깊이 생각한 적은 없더라도 문명화된 사회인으로서 충분한 도리는 다하며 살고 있다고 자신합니다. ‘남에게 대접받고자 하는 대로 남을 대접하라’는 황금률을 실천하고 있다 믿고 있을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이 책을 읽으면 이런 막연한 자신감이 부끄러움이나 깨달음으로 바뀌는 것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이 책은 청소년, 성소수자, 여성과 폭력, 장애인, 노동자, 양심에 따른 병역거부, 사전검열, 인종차별, 인종청소 각각에 관한 이야기를 영화에 나타난 사건을 중심으로 풀어쓰고 있습니다. 광범위한 내용을 다루다보니 보지 못한 영화가 대부분일 수도 있지만 적당량의 줄거리가 곁들어 있어 저자가 전달하는 메시지를 이해하는데 어려움은 없습니다. 줄거리만으로도 못 본 영화를 찾고 싶게 하는 부분도 있습니다. 간혹 보았던 영화에 대한 얘기가 나오면 추억을 되새기는 것만으로도 쏠쏠한 재미가 있을 뿐만 아니라 그동안 영화를 보면서 간과했던 인권문제를 되새길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입니다.

우리는 장애인의 반대말이 정상인이라 생각하지 않지만 장애우라는 용어조차 ‘사랑표현의 가면을 쓴 차별’이 될 수 있겠구나 생각합니다. 외국인 노동자라는 말에서 특정 피부색을 떠올리는 자신의 모습을 보며 깜짝 놀라기도 할 것입니다. 의도하지 않고 사용하는 말 한마디에 주변에 분명히 존재하는 성소수자들에게 상처를 줄 수도 있음을 알게 됩니다. ‘인류라는 거대한 공동체 속에서 함께 사는 모든 사람들의 생명은 똑같이 고귀한 것’을 다시 한번 깨닫게 됩니다. 국가나 단체가 ‘어련히 알아서 잘 하겠지’ 생각하는 순간 권력이 오남용될 수 있다는 깨어 있는 믿음이 학생회나 정치에 대한 관심을 불러 일으킬 것입니다.

소설 ‘앵무새 죽이기’에서 애티커스 핀치가 딸에게 주는 ‘그 사람의 입장이 되어보기 전에는 그 사람을 판단하지 말라’는 가르침이 우리에게도 여전히 유효하다는 잊지 않으면 사회적 약자와 소수자를 배려하는 것이 조금 불편할 수도 있지만 이를 통해 더 나은 자아, 더 바람직한 사회로 나아갈 것입니다.

관련기사





[사설] ‘부캐’를 던져라 ‘부캐’라는 말을 결혼식에서 신부가 드는 작은 꽃다발을 지칭하는 부케(bouquet)로 혼동했다면 트렌드에 둔감한 사람으로 취급받을 수 있다. ‘부캐’는 요즘 방송가에서 소위 ‘뜨는’ 신조어로 부(附)캐릭터를 줄여서 부르는 말이다. 온라인 게임에서 자신의 역할을 대신하는 캐릭터를 본(本)캐릭터라 부른다면, 부캐릭터는 원래 사용하던 것이 아닌 다른 부차적 캐릭터를 말한다. 쉽게 말하자면 자신이 주로 하는 일인 본업과 가끔씩 하는 부업 정도로 ‘본캐’와 ‘부캐’를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작금의 코로나19 시대 방송계에서는 본업보다 부업이 더 각광받는다. 먼저 ‘부캐’하면 이 용어를 유행시킨 개그맨 유재석을 빼놓을 수 없다. 예능 프로그램에서 그는 개그맨 유재석이 아닌 트로트 가수 ‘유산슬’, 혼성 댄스 그룹 ‘싹3’로 변신해 화제를 모았다. 추대엽은 자신의 본업인 코미디언보다 지금의 ‘부캐’인 ‘카피추’로 유튜브에서 더 유명해졌다. 이런 인기는 부캐릭터 선발대회라는 별도의 예능 프로그램을 탄생시키기도 한다. 이쯤 되면 부업이 본업이 된다. 이는 비단 연예인들에 국한되는 얘기가 아니다. 직장을 가진 일반인들이 퇴근 후 ‘부캐’로 변신하는 경우도 많다. 기획자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