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1.6℃
  • 맑음강릉 24.5℃
  • 맑음서울 23.2℃
  • 맑음대전 22.4℃
  • 맑음대구 24.9℃
  • 맑음울산 21.9℃
  • 맑음광주 22.2℃
  • 맑음부산 24.5℃
  • 맑음고창 21.5℃
  • 맑음제주 23.4℃
  • 맑음강화 19.2℃
  • 맑음보은 19.5℃
  • 맑음금산 21.1℃
  • 맑음강진군 22.9℃
  • 맑음경주시 21.9℃
  • 맑음거제 21.6℃
기상청 제공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박시백, ‘조선왕조실록’

계명대신문사로부터 원고 청탁을 받고 떠오른 책이 박시백 작가의 ‘조선왕조실록’이었습니다. 제목에서 알 수 있듯이 이 책은 ‘실록’에 근거해서 조선시대의 역사적 사건을 중심으로 그 시대 왕과 주요 사건 관련 인물의 행태를 만화로 그린 역사서입니다. ‘한국사능력검증시험’까지 스펙의 일부로 요구되지만, 역사서가 주는 재미와 감동(?)을 제대로 즐기기 힘든 시대를 살고 있는 학생들이 큰 부담 없이 역사서를 즐길 수 있을 것 같아 ‘조선왕조실록’을 추천합니다.

일반 독자 입장에서 볼 때 이 책은 장점이 많습니다. 우선, 작가가 책의 머리말에서 성인 독자를 대상으로 쓴 책이지만 역사에 관심을 있는 청소년이나 어린이도 읽을 수 있게 그렸다고 밝혔는데, 공감이 갔습니다. 그리고 만화책이라 한권을 읽는 데 오랜 시간이 소요되지 않았습니다. 조선시대를 다루기 때문에 총 20권으로 구성된 전집 형태로 발간됐습니다. 전집을 다 읽기가 부담스럽다면 관심이 가는 시기의 왕의 실록을 다룬 권만 읽어도 이해하는데 어려움이 없어 보입니다. 그리고 정치사를 위주로 해서 주요 사건과 해상 사건에 관련된 인물들의 행동을 중심으로 이야기를 풀어가고 있는데, 야사가 아니라 ‘실록’의 기록을 근간으로 하면서 새롭게 고증된 연구 결과들도 반영하여 작가의 개인적인 해석이 과하지 않고 잘 와 닿는 편입니다.

그런데 제가 이 책을 추천하는 이유는 이런 구성상의 장점 때문이 아니라, 역사를 통해서 우리가 배울 수 있는 것이 참 많기 때문입니다. 고루하게 들릴 수 있지만 나이를 먹을수록 이 말에 공감하게 됩니다. 역사적 인물의 신념과, 그들의 실패와 성공은 우리에게 많은 생각을 갖게 합니다. 역사를 잊어버린 민족에게 미래가 없다는 말이 있듯이 역사를 이해하는 것은 비단 과거의 우리 조상의 모습을 이해하는 데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현재 우리의 삶에도 적용할 수 있는 지혜와 교훈이 있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지금 이 시대 우리가 겪고 있는 일들이 과거에도 있었고, 앞으로도 발생할 것입니다. 특히나 우리 학생들처럼 앞으로 우리나라의 미래를 짊어지고 갈 젊은 세대가 역사를 통해서 배우는 것이 무척이나 중요한 일이라고 생각됩니다.

개인적으로 많은 우리 학교 학생들이 이 책을 읽기 바랍니다. 그 중에서도 우리가 처한 현재의 시대 상황을 이해하고 싶은 열의가 있거나, 우리나라 역사 특히 조선시대에 관심이 있거나, 혹은 훌륭한 지도자나 리더의 표본을 찾는 학생들에게 이 책을 특히 권해 주고 싶습니다. 참고로 동산도서관에서는 20권 전집이 소장되어 있습니다.

관련기사





[독자마당]소비자들은 바보가 아니다 최근 부산 엑스코 유치 기원 차로 BTS가 콘서트를 개최한다는 사실이 알려지자 일부 부산 주변의 숙박업소들이 고객들에게 터무니없는 요금을 요구한 사례가 화두에 올랐다. 오는 10월 15일, BTS가 부산에서 무료 공연을 한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많은 Army(BTS 팬덤)들의 관심을 끌었다. 그런데, BTS의 콘서트 개최 소식이 알려지자마자 평소 10만 원 안팎이던 부산 내 숙박업소 하루 이용료가 40만 원까지 치솟거나, 평소 6만원 대였던 호텔이 61만5천 원까지 폭등하는 등의 일이 벌어지면서 비판의 여론을 맞았다. 이러한 소비자들의 여론에도 불구하고 부산 인근 숙박업소들은 비정상적으로 가격을 인상하는가 하면, 기존에 들어와 있던 예약들을 강제 취소하여 인상된 가격으로 재예약을 받기까지의 행위를 보였다.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숙박업소들에 대한 비난의 여론이 거세게 불었다. 사람들은 ‘부산 이번만 장사하려는 거냐’, ‘차라리 부산역에서 노숙을 하겠다’라며, 손님들에게 터무니없는 가격을 요구하는 부산의 숙박업체에 큰 실망감을 보이기도 했다. 이러한 숙박업체들의 가격인상에 불공정거래위원회와 부산시가 직접 나서 사태 수습을 예고하기도 했다. 숙박업체들의 이러한 갑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