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7.3℃
  • 구름많음강릉 17.7℃
  • 구름많음서울 16.9℃
  • 구름많음대전 17.1℃
  • 구름많음대구 15.7℃
  • 구름조금울산 17.0℃
  • 맑음광주 17.4℃
  • 맑음부산 19.1℃
  • 구름조금고창 18.4℃
  • 맑음제주 18.5℃
  • 맑음강화 16.7℃
  • 맑음보은 15.0℃
  • 맑음금산 17.2℃
  • 맑음강진군 18.4℃
  • 맑음경주시 17.7℃
  • 맑음거제 17.2℃
기상청 제공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뮤지컬 ‘그날들’

URL복사
저는 클래식 음악을 전공했지만 좋은 공연이 있으면 장르를 가리지 않고 찾아봅니다. 그 중에서도 특히 뮤지컬을 자주 보는 편인데 극의 속도와 무대설계, 원작을 재해석하는 변주의 폭 등이 오페라와는 또 다른 재미를 주는 장르이기 때문입니다. 오페라가 사극 같은 느낌이라면, 뮤지컬은 현재 우리의 삶을 보여주는 드라마 같은 그런 느낌이라고나 할까요.

고인이 된 후에도 대구시민을 포함한 대한민국 국민 다수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고 김광석씨의 노래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그날들’이라는 작품을 보았습니다. ‘그날들’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좋은 뮤지컬 극장 중 하나인 충무아트홀에서 공연을 하는 대작이고, 다수의 무희들과 펼치는 화려한 군무와 제가 좋아하는 배우인 오만석씨와 신예 손승원씨의 조합이 무척 신선했습니다.

‘그날들’은 원래 서른 명이 족히 넘는 배우들이 출연합니다. 그런데 제가 본 이 작품의 스케일은 그에 비하면 매우 작은 편입니다. 하지만 2층으로 구성된 작은 무대를 꽉 채운 6명의 힘은 ‘그날들’에 견주어 부족함이 없었습니다. 배우들의 진솔한 연기를 보며 좁은 무대를 어찌나 효율적으로 잘 구성했는지 장면이 전환될 때마다 변신을 거듭하는 무대를 넋을 잃고 보다가 또 배우들의 열연에 울다 웃다를 반복하다보니 2시간의 공연시간이 훌쩍 지나갔습니다.

슬프게도 규모의 경제는 공연에도 늘 적용되는 법칙입니다. 규모가 작은 저예산 공연은 상업적으로 성공을 거두기가 어렵죠. 하지만 그 안에서 본인만의 예술적 가치를 추구하며 공연의 완성도를 이끌어내는 예술가들의 땀의 가치는 언제나 높은 평가를 받을 자격이 있습니다. 그리고 최선을 다한 예술가들은 무대 위에서 받는 관객의 힘찬 박수만으로도 삶의 에너지와 성취를 얻게 되니까요.

제가 하는 장르는 유럽 귀족들을 위한 장르였지만 전 가끔 무대에 오르기 전에 큰 오페라 무대 뒤편의 골목 어딘 가에선 밤마다 아마추어 실력자들이 펼치는 그들만의 리그가 있었지 않았을까 하는 상상을 해보곤 합니다. 이런 상상을 하고 무대에 오르면 좀 더 자유롭고 제 감정에 충실한 연기와 노래가 불러지곤 합니다.

어느 공연이나 그 규모와는 별개의 존재가치가 있고 또 그 안에서 삶을 살아가는 예술가들이 있습니다. 그리고 관객들의 사랑과 관심이 우리 예술가들의 미래이기도 합니다.

관련기사





[키워드로 보는 세상] ‘동학개미’가 마약 같은 빚에 빠지지 않으려면 ‘영끌’ 주식투자가 대세가 된 시대 탐욕에 눈멀어 빚에 허덕이는 일 경계해야 SK바이오팜, 카카오게임즈, 빅히트엔터테인먼트. 30조 9천899억 원, 58조 5천543억 원, 58조4천236억 원. 최근 몇 달 사이 천문학적인 돈이 일반 공모주 청약에 몰렸다. 주식 광풍의 시대다. ‘영끌’(영혼까지 끌어내는 것처럼 모든 수단을 동원해 돈을 모아) ‘주린이’(주식 투자를 시작하는 어린이)의 모습은 주변에서 어렵지 않게 찾을 수 있다. 시작은 지난 3월이었다. 우리가 알지 못했던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덮치자, 주식시장은 패닉에 빠졌다. 생산과 소비 등 경제활동이 멈출 것이라는 비관적인 전망 속에 코스피는 1400선까지 떨어졌다. 이런 상황에서 생각지도 못한 일이 일어났다. 일반 투자자들이 주식 시장으로 몰려들었다. 이들은 1997년 외한 위기, 2008년 미국 서브프라임 위기 등 두 차례의 위기 상황을 보며 경제는 다시 반등한다는 것을 학습했다. 경기가 안 좋으면 미래를 대비해 현금을 쓰지 않고 모아놓는 것과 반대로 주식을 사 모았다. 이른바 ‘동학개미운동’이다. 외국인과 기관 투자자들이 급하게 팔아 값이 떨어진 국내 주식을 수집했다. 코스피는 마침내 바닥을 찍