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5.3℃
  • 흐림강릉 2.1℃
  • 맑음서울 6.3℃
  • 맑음대전 8.1℃
  • 구름많음대구 5.6℃
  • 구름많음울산 5.1℃
  • 맑음광주 8.5℃
  • 구름많음부산 9.2℃
  • 맑음고창 4.0℃
  • 구름많음제주 6.9℃
  • 맑음강화 2.5℃
  • 맑음보은 6.6℃
  • 맑음금산 6.3℃
  • 맑음강진군 7.9℃
  • 흐림경주시 4.8℃
  • 구름많음거제 8.6℃
기상청 제공

"밤이 무서워요"…때이른 모기 극성

4월말∼5월초 채집모기 예년比 4배4월초 이상고온때 대량 번식 추정마트에선 모기 퇴치제품 판매 급증

(서울=연합뉴스) 박성민 임형섭 기자 = 서울 상도동에 사는 주부 김선(48)씨는 요새 밤이 두렵다.

잠자리에 들기 전 온 집안에 모기약을 뿌리지만 몸 곳곳을 물어대는 모기 때문에 잠을 설치고 모기약을 다시 뿌려야 하는 일이 거의 매일 밤 반복되기 때문이다.

김씨는 "집이 아파트 5층인데 (모기가) 어디로 들어오는지 매일 밤 극성을 부린다"며 "우리 집 근처에 숲이 우거져 예년에도 여름에 모기가 많은 편이긴 하지만 올해는 모기 출현 시점이 예년보다 한 달 반 정도 앞당겨진 것 같다"고 전했다.

길동에서 자영업을 하는 임채용(57)씨는 방충망 설치를 늦춘 것을 후회하고 있다.

그는 "6월이나 돼야 모기가 나올 줄 알았는데 최근 집에 모기가 너무 많다"며 "여기저기 물린 데도 많고, 앵앵거리는 소리 때문에 잠을 청하기 힘들어 빨리 창문에 방충망을 설치하려 한다"고 말했다.

이처럼 예년보다 훨씬 이른 지난 4월 말부터 서울 시내 곳곳에서 모기가 극성을 부리면서 시민들이 고통과 불편을 호소하고 있다.
19일 질병관리본부에 따르면 지난달 26일부터 이달 2일까지 전국의 모기 탐지 사이트 38곳에서 채집된 모기의 수는 300여마리였다. 이는 최근 5년 동안의 동기간 평균인 70여마리의 4배가량에 달한다.

이처럼 모기가 급증한 원인은 4월10일을 전후로 전국 대부분 지역에서 낮 최고기온이 25도를 넘는 이상고온 현상이 나타났는데, 이 시기에 모기가 대량 번식한 것이 전국적인 `모기 대란'으로 이어진 것으로 추정된다.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날씨가 습하고 더울 때 모기가 알을 많이 낳고 2주가 지나면 왕성하게 활동한다"고 설명했다.

모기가 일찌감치 봄철부터 기승을 부리다 보니 모기 관련 제품 판매도 급증했다.

롯데마트 관계자는 "이달 1∼17일 에어로졸, 액체 모기약, 에어매트, 모기향 등 모기 관련 제품 판매가 작년 같은 기간에 비해 49%나 늘어났고, 10여개 품목이 전시돼 있는 모기장의 경우 40% 증가했다"고 전했다.

이마트는 이달 들어 모기약과 모기장 판매가 작년보다 각각 34%, 23% 늘어나자 작년보다 1주일 앞당긴 지난 주말부터 전국 122개 점포에서 모기약 특설판매대를 운영하기 시작했다.

이마트 관계자는 "아무래도 이상 고온현상이 이어지며 모기가 극성을 부리는 시기도 빨라지면서 시민들이 모기 관련 제품을 많이 찾는 것 같다"고 말했다.

min76@yna.co.kr
hysup@yna.co.kr

관련기사





[기자칼럼] 가해자들의 도피처, ‘심신미약’ 요즘 하루가 멀다 하고 뉴스에선 잔인한 사건들이 보도된다. 서울 강서구 한 피시방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던 청년이 잔인하게 살해됐다는 보도, 오피스텔 관리사무소에서 경비원 2명을 잔혹하게 살해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20대 남성, 2011년 같은 회사에 다니던 여성의 몸속에 손을 넣어 숨지게 했지만 상해치사로 종결된 사건 등이 그러하다. 이 잔혹한 사건들의 처리과정에는 한 가지 공통점이 있다. 바로 가해자가 ‘심신미약’을 주장했다는 것이다. 실제 경비원 2명을 살해한 20대 남성은 검찰이 사형을 구형했지만 심신미약 주장이 인정돼 일부 감형되었고, 같은 회사에 다니던 여성을 살해한 가해자는 피해자에 입힌 상해 정도가 심각하지만 술에 취해 심신미약이었다는 이유로 4년형을 받았다. 한 사람의 목숨을 앗아간 범죄임에도 불구하고 심신미약을 이유로 처벌은 가벼운 수준에 그쳤다. 잔혹한 살인을 했음에도 ‘심신미약’으로 감형되는 경우가 허다하다. 형법 제10조를 살펴보면 ‘심신장애로 인해 사물을 변별할 능력이 없거나 의사를 결정할 능력이 없는 자의 행위는 벌을 하지 않거나 형을 감경한다.’고 명시돼 있다. 여기서 심신장애란 인지·지능·언어·정서·행위 등의 심신기능 면에 장애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