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3℃
  • 맑음강릉 4.5℃
  • 연무서울 1.5℃
  • 구름많음대전 1.8℃
  • 맑음대구 3.5℃
  • 맑음울산 4.5℃
  • 맑음광주 4.6℃
  • 맑음부산 5.5℃
  • 구름많음고창 5.0℃
  • 구름조금제주 7.1℃
  • 구름조금강화 1.4℃
  • 구름많음보은 0.9℃
  • 구름많음금산 0.8℃
  • 맑음강진군 6.1℃
  • 맑음경주시 4.5℃
  • 맑음거제 4.9℃
기상청 제공

일상에서 받은 영감을 글로 표현하는 젊은 문인

'제23회 21세기문학 신인상' 소설부문 수상한 배보람 씨


"조급해하기보다는 마음의 여유를 갖고 글을 쓰기 위해 스스로를 예열하세요."

오는 5월 시상 예정인 ‘제23회 21세기문학 신인상’ 소설부문에서 배보람(일반대학원·문예창작학·2) 씨가 ‘지구로 돌아온 우주비행사의 중력에 관한 인터뷰’로 당선의 영예를 차지했다. 21세기문학 신인상은 종합문예지 ‘21세기문학’에서 우리나라의 젊은 문인들을 양성하기 위해 만든 상이다. 배보람 씨를 만나 당선 소감과 작품에 관한 이야기를 들어보았다.

타인이 읽는 내 소설에 대하여
배보람 씨는 이번 신인상 수상으로 계간 21세기문학 여름호에 작품이 실림과 동시에 등단할 예정이다. “4월 초쯤에 전화로 소식을 듣게 됐어요. 무척 떨리고, 지금껏 습작을 하며 계속 글을 써왔는데 좋은 결과가 있어서 기쁩니다. 한편으로는 불특정 다수에게 제 글이 읽혀지고 공개된다는 새로운 경험이 조금 두렵기도 하지만, 많은 분들이 좋아해주시면 좋겠어요.”라며 배보람 씨는 수상 소감을 밝혔다.

벗어날 수 없게 하는 어떤 것
이번 수상작을 통해 배보람 씨는 우리를 벗어날 수 없게 하는 것에 대해 말하고 싶었다고 한다. “정체성이나 인종처럼 우리가 아무리 벗어나려고 해도 벗어날 수 없게 하는 것에 관한 이야기를 하고 싶었어요. 주인공의 이름 등을 통해서 그것을 나타내고자 했어요.” 이 글을 쓰는 데에는 그녀가 보았던 한 다큐멘터리가 도움이 됐다. 그 다큐멘터리에는 지구로 돌아온 우주비행사가 중력에 관해 인터뷰하는 장면이 있었는데, 여기서 나타난 중력의 성질(우리를 지구로부터 벗어날 수 없게 하는)과 자신이 말하고 싶은 바가 연관이 있다고 생각해 글을 쓰게 됐다고 한다.

포기하지 않는 마음의 중요성
배보람 씨는 점차 작가들이 글을 쓰기가 어려워지고 있다고 사람들이 말하지만, 글을 쓰기가 편했던 때는 한 번도 없었다고 한다. 그녀는 조급해하는 후배들에게 “당장 좋은 글이 써지지 않는다고 책상에 앉아서 조급해하기보다는, 음악을 듣거나 산책하면서 글을 쓰기 위한 준비를 해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에요. 저도 만화책을 보거나 음악을 들으면서 아이디어를 많이 떠올리는 편이거든요. 글쓰기 전에 스스로를 예열하는 게 필요하죠.”라며 글을 쓰는 후배들을 위해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또한 조급해하다 포기하기보다는 끝까지 의지를 잃지 않고 노력해보기를 제안하면서, 그녀 자신도 포기하지 않고 앞으로도 계속 글을 써가겠다고 약속했다. 젊은 문인으로서 한 걸음 더 나아가게 된 배보람 씨를 응원한다.

관련기사





[기자칼럼] 가해자들의 도피처, ‘심신미약’ 요즘 하루가 멀다 하고 뉴스에선 잔인한 사건들이 보도된다. 서울 강서구 한 피시방에서 아르바이트를 하던 청년이 잔인하게 살해됐다는 보도, 오피스텔 관리사무소에서 경비원 2명을 잔혹하게 살해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20대 남성, 2011년 같은 회사에 다니던 여성의 몸속에 손을 넣어 숨지게 했지만 상해치사로 종결된 사건 등이 그러하다. 이 잔혹한 사건들의 처리과정에는 한 가지 공통점이 있다. 바로 가해자가 ‘심신미약’을 주장했다는 것이다. 실제 경비원 2명을 살해한 20대 남성은 검찰이 사형을 구형했지만 심신미약 주장이 인정돼 일부 감형되었고, 같은 회사에 다니던 여성을 살해한 가해자는 피해자에 입힌 상해 정도가 심각하지만 술에 취해 심신미약이었다는 이유로 4년형을 받았다. 한 사람의 목숨을 앗아간 범죄임에도 불구하고 심신미약을 이유로 처벌은 가벼운 수준에 그쳤다. 잔혹한 살인을 했음에도 ‘심신미약’으로 감형되는 경우가 허다하다. 형법 제10조를 살펴보면 ‘심신장애로 인해 사물을 변별할 능력이 없거나 의사를 결정할 능력이 없는 자의 행위는 벌을 하지 않거나 형을 감경한다.’고 명시돼 있다. 여기서 심신장애란 인지·지능·언어·정서·행위 등의 심신기능 면에 장애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