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6.7℃
  • 흐림강릉 12.9℃
  • 구름많음서울 18.5℃
  • 흐림대전 18.1℃
  • 맑음대구 15.1℃
  • 구름많음울산 13.1℃
  • 맑음광주 18.9℃
  • 구름많음부산 13.9℃
  • 맑음고창 16.3℃
  • 구름조금제주 17.9℃
  • 구름조금강화 15.3℃
  • 구름많음보은 18.2℃
  • 구름많음금산 17.8℃
  • 맑음강진군 15.5℃
  • 구름많음경주시 13.7℃
  • 구름많음거제 14.5℃
기상청 제공

마비정 벽화마을에 생기를 불어넣다

참신한 관광 상품 개발에 성공한 동아리 ‘다니미’


우리학교 관광경영학과 학생들을 중심으로 모인 동아리 ‘다니미’가 달성군의 지원을 받아 마비정 벽화마을 체험 관광 상품을 개발, 지난 7월부터 관광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벽화 전시 위주였던 기존의 벽화마을 관광 방식에서 다채로운 체험 중심 관광으로의 전환은 더욱 많은 관광객들이 마비정을 찾게 만들었고, 지역관광산업 활성화에 기여했다. 참신한 관광 상품 개발로 관광객과 지역 주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는 다니미의 대표 신수경(관광경영학·3) 씨를 만나 이야기를 나누어보았다.

마비정 벽화마을 활성화에 이바지
대구시 달성군 화원읍에 위치한 마비정 벽화마을은 정겨운 농촌 풍경을 담은 벽화가 즐비하여 향토적 분위기를 느낄 수 있는 나들이 명소다. 20대 연인들부터 어린아이와 함께하는 가족단위의 관광객까지 마비정을 찾는 관광객의 연령대는 다양하다. 신수경 씨는 “관광경영 전공수업에서 관광객 타겟팅의 중요성에 대해 배웠습니다. 그 내용을 토대로 마비정 관광객 남녀노소가 즐길 수 있는 체험 위주의 프로그램을 개발하기 위해 노력했습니다.”라고 말했다. 다니미가 개발한 프로그램은 ‘너의 엽전은’, ‘그 놈 몽타주’ 등 총 14개다. 그중에서도 ‘너의 엽전은’은 관광객들에게 엽전을 나눠주고 체험 점수에 따라 엽전을 모아 기념품으로 교환해 주는 것으로, 지난 7월 경북명품고택 관광상품공모전에서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보람으로 돌아온 길고 긴 준비과정
다니미는 올해 3월 개설된 우리학교 신생동아리로, 관광 상품을 개발하고 운영하는 동아리다. 다니미는 달성군으로부터 6천만 원 가량의 관광 상품개발·운영비를 지원받아 지난 3월부터 관광 프로그램 개발을 시작했고, 7월부터 현재까지 운영 중이다. 신수경 씨는 “프로그램을 기획하는 4개월이 그리 쉽게 지나가지만은 않았어요. 기획단계에서 동료들과 의견을 모았더라도 달성군청과 다시 의견을 조율해야했기 때문에 기획 수정·삭제 과정을 반복해야만 했죠. 밤을 새는 일도 허다했어요.”라며 그간의 고충을 털어놓기도 했다. 하지만 그녀는 “마비정 벽화마을을 찾은 많은 관광객들과 지역 주민들께서 저희가 기획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즐기는 모습을 보면서 괴로움이 큰 보람으로 되돌아왔어요.”라고 뿌듯한 마음을 표했다.

배운 것을 실천하기
신수경 씨는 전공수업시간에 수업의 일환으로 관광 상품 기획을 했는데, 그 프로그램들이 실제로 이번 마비정 벽화마을에 적용되었다며, “전공수업에서 배운 것을 직접 활용할 수 있는 좋은 기회였습니다.”고 말했다. 또한 “앞으로도 저희가 개발한 체험 프로그램들을 마비정 주민들께서 꾸준히 활용함으로써 지역 관광산업 발전에 보탬이 됐으면 좋겠습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마비정 벽화마을 체험 관광 프로그램은 11월 5일까지 운영될 예정이다.

이선화 기자 f0027462@naver.com

관련기사





[사설]위기를 극복하는 지혜 우리나라는 현재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때문에 절체절명의 위기를 맞고 있다. 대학도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위기를 맞았다. 지금 코로나19는 국가의 중앙 및 지방 행정 조직, 입법 조직의 능력, 사회 곳곳에 도사리고 있던 문제, 그리고 국민의 수준까지 적나라하게 드러내고 있다. 이처럼 각종 문제는 평소에는 잘 드러나지 않다가 결정적인 순간에 드러난다. 유사 이래 크고 작은 위기는 언제나 있었다. 문제는 위기를 어떻게 극복하느냐이다. 위기를 극복하는 방법은 다양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평상심을 유지하는 일이다. 평상심을 잃으면 우왕좌왕 일의 순서를 정확하게 판단하지 못할 뿐 아니라 문제의 본질을 파악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안타깝게도 우리나라는 큰 위기를 맞아 평상심을 제대로 유지하지 못하고 있다. 물론 평소에도 평상심을 유지하기가 어려운데 위기 때 평상심을 유지하기란 더욱 어렵다. 그러나 평소에 평상심을 잃으면 큰 문제가 일어나지 않을 수도 있지만, 위기 때 평상심을 잃으면 자칫 돌이킬 수 없는 결과를 낳을 수도 있다. 위기 때일수록 큰 지혜를 발휘해야 한다. 역사는 지혜를 얻는데 아주 효과적인 분야다. 역사는 위기 극복의 경험을 풍부하게 기록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