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4.5℃
  • 구름조금강릉 24.9℃
  • 흐림서울 24.9℃
  • 흐림대전 23.8℃
  • 흐림대구 23.9℃
  • 흐림울산 24.2℃
  • 광주 22.7℃
  • 흐림부산 24.8℃
  • 흐림고창 22.9℃
  • 흐림제주 24.5℃
  • 흐림강화 23.0℃
  • 흐림보은 22.9℃
  • 흐림금산 23.5℃
  • 흐림강진군 23.8℃
  • 흐림경주시 25.1℃
  • 흐림거제 25.6℃
기상청 제공

대학생활

전체기사 보기

● 신임교수 인터뷰 - 행정학전공 박정호 교수

계명대 교수로서 학생들과 함께 성장하고 싶어

매미는 울음을 그치고 어느덧 캠퍼스는 학생들의 웃음소리로 가득 찼다. 9월이 다가오고 다시 시작된 학기에 학생들은 새 마음 새 뜻으로 분주하다. 한편, 그들과 함께 또 다른 시작을 맞이한 박정호(행정학) 교수가 있다. 그는 이번 학기 우리학교에 새로 부임한 16명의 신임교수 중 한 명이다. “계명대학교 교수로 일할 수 있게 되어 너무나 기쁘고 앞으로 학생들의 앞날에 많은 도움이 되어주고 싶다.”는 박정호 교수를 만나 이야기를 나누어 보았다. 오랜 시간 꿈을 향해 걸어온 여정 젊은 시절 공무원이 되고 싶어 행정학과에 진학한 박정호 교수는 대학교 1학년 2학기부터 4학년 1학기까지 고시공부를 했다. 그러던 중 자신이 사람들과 대화를 할 때 행복해진다는 것을 깨달은 그는 고시공부를 그만두고 과감히 캐나다로 향하는 비행기에 올랐다. “1년 동안 캐나다에 있으면서 9개월은 영어 공부에 매진하고, 3개월은 강단에 서서 영어를 가르쳤어요. 학생들이 저의 부족한 가르침에도 배움을 얻는 모습을 보고 그 보람이 이루 말할 수 없이 컸어요. 짧은 경험이었지만 그 경험은 제 인생을 바꾸어 놨어요.” 캐나다에서의 경험을 계기로 본격적으로 가르치는 일을 하고 싶다고 생각하게 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