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4.9℃
  • -강릉 20.0℃
  • 서울 26.2℃
  • 구름많음대전 30.3℃
  • 구름많음대구 30.0℃
  • 구름많음울산 26.3℃
  • 구름많음광주 28.9℃
  • 구름많음부산 26.1℃
  • -고창 28.6℃
  • 구름많음제주 30.2℃
  • -강화 25.5℃
  • -보은 27.0℃
  • -금산 29.5℃
  • -강진군 28.4℃
  • -경주시 28.4℃
  • -거제 28.4℃
기상청 제공

생명을 불어넣는 아름다운 봉사

헌혈 서포터즈 ‘혈기왕성’팀 보건복지부 장관상 수상


"헌혈의 중요성과 긍정적인 면을 알리도록 노력했어요."

지난 12월 19일 서울 파트너스하우스에서 제7기 헌혈 서포터즈 해단식과 함께 시상식이 열렸다. 이 자리에서 ‘혈기왕성’팀-성낙근(경영학·2), 문민수(광고홍보학·2), 여수빈(경영학·3), 김민선(관광경영학·3), 이진규(동의대·화학공학·3)-이 전국 13개 팀 중 1위로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성낙근 ‘혈기왕성’ 팀 대표(이하 대표)를 만나 ‘혈기왕성’팀의 활동과 체험한 것들에 대해 들어 보았다.

‘혈기왕성’한 활동으로 받은 보상
성낙근 대표는 평소 헌혈에 관심이 많고 봉사정신이 투철한 학우들을 모아 그들의 성향에 맞춰 혈기왕성하게 활동해보자는 의미로 ‘혈기왕성’ 팀을 만들어 활동을 시작했다. “팀원들과 주변 사람들의 도움으로 성공적으로 마무리 할 수 있었습니다. 상을 바라고 시작한 일도 아닌데 뜻밖의 큰 상을 받게 되어 뿌듯합니다.”

아름다운 헌혈을 만들어가는 사람
헌혈 서포터즈는, 대한적십자 혈액관리본부 소속으로 헌혈을 사랑하고 실천하는 대학생들이 시민들을 대상으로 헌혈 운동의 저변을 넓히기 위한 단체이다. “2주에 한 번씩 헌혈을 하면서 헌혈 서포터즈에 대해 관심을 갖게 되었고, 이런 아름다운 봉사에 많은 분들이 동참해주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헌혈 서포터즈 활동을 시작했습니다.”

젊은 패기로 헌혈문화를 알리다
‘혈기왕성’팀은 전국적인 헌혈 캠페인 및 홍보 활동을 펼쳤다. 이들은 전국을 돌면서 헌혈에 대한 긍정적 의식 확대와 올바른 헌혈문화 확산을 위해 활동하는 등 다양한 방면으로 노력했다. “행사를 하며 힘든 일도 많았지만, 좋아서 시작한 일인 만큼 즐거운 마음으로 해냈습니다.”

더욱 발전한 헌혈문화를 기대하며
성 대표는 “몇몇 사람들이 헌혈에 대해 잘못되거나 부정적인 인식을 가지고 있습니다. 헌혈은 신체가 건강한 사람이라면 누구나 할 수 있고 건강을 해치지 않습니다. 한 사람의 헌혈이 3명의 목숨을 살릴 수 있습니다.”며 헌혈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그리고 이런 그의 열정은 ‘혈기왕성’팀의 서포터즈 활동이 끝난 후에도 멈추지 않고 이어져갈 것이라고 변함없는 의지를 보이기도 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