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9.2℃
  • 구름많음강릉 23.0℃
  • 구름조금서울 30.2℃
  • 구름조금대전 29.4℃
  • 연무대구 27.1℃
  • 구름많음울산 24.6℃
  • 흐림광주 27.8℃
  • 박무부산 25.1℃
  • 구름많음고창 28.9℃
  • 구름많음제주 24.8℃
  • 구름조금강화 27.8℃
  • 구름조금보은 27.0℃
  • 구름많음금산 28.2℃
  • 흐림강진군 25.4℃
  • 구름많음경주시 25.0℃
  • 구름많음거제 22.7℃
기상청 제공

[기자칼럼] 전력난을 이겨내는 방법

바야흐로 본격적인 여름이 성큼 다가왔다. 올해는 평년보다 기온이 높을 것이라 예측되는 가운데 벌써부터 가정이나 사무실에는 심심찮게 냉방기가 가동되고 있다. 일각에서는 올해 전기 사용량은 늘어나는 반면 원전 정지 등 여러 가지 이유로 전력수급이 어려워 사상최대의 전력난이 올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고 있다. 이에 대해 지난 5월 31일 산업통상자원부에서 정부와 공공기관이 강도 높은 절전대책을 추진하는 한편 전력다소비업체에 대한 절전규제, 전기 요금제 개편 등 규제와 절약 인센티브를 병행 추진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정부에서 내놓은 전력대책은 보기에는 얼핏 타당해 보인다. 어려운 시기에 모두 같이 절전하여 이 국가적 재난 사태에 준하는 상황을 극복해 나가야 한다는 대전제에 동의하지 않는 국민은 없을 것이다. 하지만 그 이전에 가장 먼저 국민의 신뢰를 회복하지 못하면 이 대책 또한 이전 정부의 대책처럼 유명무실하게 사라질 수 밖에 없을 것이다. 지난해 초, 원전 위조 부품 관련 비리 사건으로 온 나라가 떠들썩한 사건이 있었다. 당시에도 일부 원전이 가동을 중지했고 한겨울 전력난이 화두가 되었었다. 그리고 올해 또 불량부품을 사용한 원전3기가 가동중지에 들어가면서 같은 일이 반복되고 있다. 이것 뿐만 아니라 전력에 관련된 문제들만 해도 한전의 불합리한 자회사 구조나 전력거래소의 민간기업 생산전력 구매가 문제, 산업용 전기요금 가격문제 등 국민의 신뢰를 잃을만한 구조적 결함들이 즐비하다. 가장 큰 문제는 이 모든 옳지 않은 상황이 시원하게 해결되지 않고 있다는 점이다.

우리 속담 중에 “똥 싼 놈 따로 있고 치우는 놈 따로 있다”라는 말이 있다. 이 속담이야 말로 작금의 상황을 절묘하게 표현하는 말이 아닌가 싶다. 부정과 비리를 저질러 이득을 보는 사람이 처벌받지 않고 편법을 이용해 국민의 혈세를 정당한 이익인 양 챙겨가는 기업이 따로 있는 상황에서 그로 인해 오는 피해는 전 국민이 나눠서 짊어져야하는 상황은 그야말로 불합리한 것이 아닌가. 이미 전력난은 눈앞에 다가온 현실이다. 해결책 또한 이미 수립되어 있다. 하지만 가장 먼저 필요한 것은 일방적인 희생의 강요가 아니라 어두운 과거의 청산이고 앞으로 달라질 미래에 대한 비전이다. 신뢰가 있어야 진심이 담긴 협조도 있는 법이다. 많은 사람들이 요금폭탄 때문에 불편을 감수하는 것이 아니라 국가를 위한, 모두를 위한 수고로움이 될 수 있도록 그리고 그 희생이 최소화 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할 것이다.

관련기사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총, 균, 쇠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로 우리 사회가 떠들썩했을 때 재레드 다이아몬드 교수의 명저 ‘총, 균, 쇠’를 떠올리는 것은 아주 자연스러운 일이었다. 20여 년 전, 문학사상사에서 펴낸 6백60여 페이지의 방대하고 육중한 이 책을 보름을 넘겨 독파했을 때 그 만족감은 아직도 뇌리에 선하다. 한마디로 감동과 충격이었다. 그때까지만 해도 인류의 역사와 문명은 지역적으로 위대한 발상지나 그 이동과 인종주의적인 이론들로 가득했지만 ‘총, 균, 쇠’는 달랐다. 우선 이 책은 1만3천 년 인류역사의 기원을 마치 파노라마처럼 풍부한 자료와 설득력 있는 문장으로 엮어냈다. 다이아몬드 교수는 유전학, 병리학, 생태지리학, 문화인류학, 언어학, 진화생물학, 고고학 등 온갖 학문들을 동원해 인류 발전의 속도에 대해 분석하고 있다. 여기서 인상적인 점은 이 책이 지나치게 과학적 이론이나 깊이 있는 생물학 또는 역사와 지리적 상식을 요구하지 않는다는 점이다. 그래서 방대한 양임에도 읽으면서 지루하지 않았다. 다이아몬드 교수는 한국이 강대한 이웃나라들에 둘러싸여 있지만 독특한 문화, 언어, 민족과 독립을 유지한 이유에 대해 지리적 조건이 훌륭했기 때문이라고 설명한다. 우리나라가 수려한 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