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8.3℃
  • 구름조금강릉 10.9℃
  • 맑음서울 8.4℃
  • 맑음대전 7.5℃
  • 연무대구 12.7℃
  • 맑음울산 10.5℃
  • 박무광주 7.7℃
  • 박무부산 11.7℃
  • 맑음고창 5.7℃
  • 박무제주 13.0℃
  • 맑음강화 10.1℃
  • 맑음보은 5.8℃
  • 맑음금산 6.2℃
  • 맑음강진군 8.0℃
  • 맑음경주시 7.1℃
  • 구름조금거제 11.4℃
기상청 제공

[사설] 새 병원 개원을 앞두고

계명대학교 동산병원이 4월 15일 성서캠퍼스 내에 최첨단 새 병원으로 문을 연다. 1899년 ‘제중원(濟衆院)’으로 시작한 계명대 동산병원은 올해로 120년을 맞는 역사적인 해이기에 새 병원 개원은 더욱 의미가 크다.


새 병원 개원까지 수많은 고난과 역경이 있었지만, 메디컬 프런티어(Medical Frontier)의 정신으로 대구 서쪽 80만 지역민들의 곁으로 용기 있게 이전하였고 이제 개원을 목전에 두고 있다.


지하 5층, 지상 20층 1천41병상을 갖춘 지역 최대 규모의 계명대학교 동산병원은 미국 존스홉킨스대병원 등 세계적 수준의 병원들을 모델로 하여 설계된 ‘환자 최우선’ 병원이다. ‘감동의 손길이 함께 하는 치유의 동산’ 컨셉을 반영해서 병원 외관은 두 손을 모아 기도하는 모습이며, 환자 사랑과 치유의 소망을 담고 있다.


새 병원은 미국그린빌딩협의회(Green Building Council)로부터 에너지 절약형 친환경 건물이라는 LEED(Leadership in Energy and Environmental Design) 인증을 받았고, 친환경 건축 설계, 자재 및 자원, 실내환경 등 모든 부분에 친환경 요소를 접목하였다. 1층 로비는 넓은 아트리움으로 빛과 자연을 담았으며, 건물 곳곳에는 자연채광이 스며들고 환자와 내원객들의 휴식공간이 마련되어 있다. 주변에는 아름다운 성서캠퍼스와 의과대학, 간호대학, 의과학연구동, 약학대학이 유기적으로 연결되어 메디시티 대구를 이끌어가는 또 하나의 자랑거리가 될 것이다.  


최첨단 시설과 함께 최신 의료장비와 선진시스템도 갖추었다. 특히 수술센터는 국내 최고 수준의 시스템으로 자랑할 만하다. 국내 최초로 음성으로 자동 인식 제어가 되는 수술시스템을 도입했고, 비수도권 최초로 3개의 로봇수술실을 운영하며, 대구경북 최초로 운영하는 하이브리드 수술실은 복합혈관질환을 가진 환자들에게 외과수술과 중재시술을 동시에 시행할 수 있어 합병증을 최소화할 수 있다.


뿐만 아니라 차세대 전산시스템, 질병정보를 애니매이션으로 알기 쉽게 만들어 휴대폰 전송하는 하이챠트(HI-Chart) 서비스, 종합건강검진 결과를 모바일로 확인하는 모바일건강검진서비스, 예약부터 결과까지 모든 진료과정을 앱으로 검색하고 이용할 수 있는 스마트 앱 도입까지 대구·경북 최초의 스마트 병원으로 거듭날 예정이다. 


병원 옥상에는 헬리포트를 설치하여 생명이 위급한 환자들을 신속하게 이송할 수 있으며, 무엇보다 비수도권 최초로 지하철(2호선 강창역) 역내에서 병원으로 바로 진입할 수 있어 병원방문이 매우 편리해졌다.


진료에 있어서도 심뇌혈관질환센터와 암치유센터가 중심이 되어 중증질환 및 고난도질환을 집중 치료하는 연구중심적인 병원이 될 것이다. 현재 전 교직원은 새 병원 현장에서 적응교육을 실시하며 환자를 맞을 만반의 준비를 하고 있다. 묵묵히 병원 이전을 준비해 온 2천8백여 명의 교직원들, 멀리서 가까이서 후원과 응원해 준 수많은 분들, 변함없이 동산병원을 찾겠다는 우리 환우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한다.


대구의 서쪽에서 새롭게 태어나는 계명대 동산병원이 모든 이들에게 사랑받고 신뢰받는 병원으로 보답할 수 있도록 앞으로 100년도 마음과 정성을 다해 달려 나갈 것이다. ‘사랑과 치유의 빛 계명대학교 동산병원’에 여러분의 많은 응원과 관심을 바란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