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6.7℃
  • -강릉 31.9℃
  • 흐림서울 28.0℃
  • 구름많음대전 32.1℃
  • 구름조금대구 33.8℃
  • 구름많음울산 31.8℃
  • 구름많음광주 33.5℃
  • 구름많음부산 29.1℃
  • -고창 30.2℃
  • 맑음제주 29.3℃
  • -강화 25.4℃
  • -보은 31.6℃
  • -금산 31.6℃
  • -강진군 31.3℃
  • -경주시 34.3℃
  • -거제 31.1℃
기상청 제공

[1126호 독자마당] 사람은 2D가 아니다

오즈의 마법사를 소재로한 뮤지컬 ‘위키드’가 최근 계명아트센터에서 공연을 시작했다. 서쪽마녀가 사실은 악독한 악당이 아닌 피부색 때문에 오해받았을 뿐인 정의로운 마녀였다면? 이 이야기는 오즈의 마법사에 나오는 등장인물에 대한 이 사소한 의문에서 시작된 공연이다. 서쪽마녀 ‘엘파바’는 피부색과 불같은 성격 탓에 사람들에게 오해를 받는다. 그리고 사람들은 자신들이 오해만으로 그녀를 악당이라고 치부한다. 그래, 자신들의 판단과 오해만으로.

우스운 것은 이처럼 어리석은 오해가 누군가에 대한 판단의 요소가 되고, 때로는 매장시키기까지 한단 것이다. 예를 들어 내성적인 ‘A’ 씨가 있다고 치자. 그는 말수가 적고 조금 더듬거린다. 이런 A를 보고 사람들은 멋대로 오해하고 지레짐작한다. 자신들의 상상을 덧붙인다. 언어 장애를 가졌다더라, 여자애한테 동정받으려 일부러 저러는 거라더라 등등. 말도 안 될 것 같지만 실제로 자주 목격되는 일이다.

당신은 과연 그 사람에 대해 모든 것을 알고 말하는가? 사실 A는 인간관계에 데인 기억이 있다는 이유로 내성적인 성격이 된 것일 수도 있다. 즉, 당신의 그 생각이 항상 정답은 아니라는 것이다. 착각은 자유지만 오해는 금물이다.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 나온 대사이다. 당신은 모든 것을 다 알고 있지 않으며, 설사 그렇다 하더라도 멋대로 남을 판단하는 것은 금물이다. 사람은 보이는 것이 그대로인 2D가 아니라 입체적인 존재이니까.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