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2.2℃
  • 구름조금강릉 -1.3℃
  • 맑음서울 -7.2℃
  • 박무대전 -8.2℃
  • 맑음대구 -7.2℃
  • 맑음울산 -1.0℃
  • 맑음광주 -3.9℃
  • 맑음부산 0.0℃
  • 구름많음고창 -7.0℃
  • 구름많음제주 5.9℃
  • 맑음강화 -10.5℃
  • 구름조금보은 -13.7℃
  • 맑음금산 -10.5℃
  • 맑음강진군 -1.7℃
  • 맑음경주시 -7.4℃
  • 맑음거제 -1.4℃
기상청 제공

내년 '청년인턴' 1만여명 선발

지자체서 5천640명..중앙부처 5천200명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대졸 취업준비생들이 행정기관에서 월 100만원 가량의 보수를 받고 최장 1년간 근무하면서 취업 준비를 할 수 있는 '청년인턴'이 내년 지방자치단체에서 5천600여명 채용되고, 중앙부처의 청년인턴 채용규모도 애초 계획(2천600명)의 두 배로 늘어난다.

행정안전부는 내년 지자체에서 청년인턴 5천640명을 채용토록 하는 내용의 '지자체 청년인턴십 추진계획'을 마련해 전국 시.도에 지침으로 내려보냈다고 19일 밝혔다.

'청년인턴십'은 대학 재학생을 대상으로 방학기간에만 운영하는 '인턴십'과는 달리 대졸 미취업자가 행정기관에서 월 100만원 가량을 받으면서 최장 12개월까지 근무할 수 있는 제도다.

행안부는 이 지침에서 내년도 국비 155억원을 지원해 각 지자체가 지방공무원 정원의 2%인 5천640명을 청년인턴으로 채용하도록 했다.

또 최근의 경제 악화로 사회복지 행정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지자체 청년인턴을 전국 3천516개 읍.면.동의 사회복지업무 분야에 우선 배치하도록 권장하기로 했다.

행안부는 내년 1월 초부터 지자체에서 청년인턴이 배치돼 근무할 수 있도록 이달 중 채용 공고 등 필요한 절차를 마칠 것을 각 지자체에 권고했다.

행안부는 이와 함께 당초 내년에 전체 중앙행정기관과 소속 지방관서에서 부처별 정원의 1%인 총 2천600명의 청년인턴을 선발하기로 했으나 이를 정원의 2%인 5천200명으로 늘리기로 했다.

행안부는 또 청년인턴 근무방식을 하루 8시간, 최장 12개월 근무로 하되 3개월 또는 6개월 계약이나 하루 4시간, 6시간 등 파트타임제를 운영하도록 했다.

한편 행안부는 청년 일자리 확대를 위해 내년에 국가 및 지방공무원 채용인원을 당초 3천900명에서 7천400명으로 확대하고, 지방공기업에 대해서는 정원의 3%인 1천367명을 채용하라고 권고한 바 있다.

aupfe@yna.co.kr
(끝)

관련기사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모든 존재의 이야기를 들어주는 이들에게,  ‘어머니와 나’ 오늘도 밥은 제때 먹었는지, 수업에서 ‘예시’를 들어 쉽게 설명했는지 물으시는 아빠께 툴툴거렸다. 당신 딸의 나이가 별로 실감나지 않으시는 눈치다. 사실, 저 안에 담긴 아빠의 마음을 모르지 않는다. 그래 놓고 돌아서서 후회하는 나 같은 학생들이 많으리라. 이 책은 어느 이름 모를 여사님의 일상 목소리를 기록한 것이다. 대화의 상대이자, 책의 저자인 김성우는 바로 그녀의 아들. 70대 초반쯤 되셨을 법한 여사님은 일상에서 마주하는 수많은 상황-거창한 시대적 사건부터 천 원에 산 감자 이야기까지-에 대한 단상들을 꾸밈없는 잔잔한 언어로 들려준다. 그런데 책을 읽어가다 보면 모든 이야기가 편편이 분절된 것이 아닌, 세월만큼 깊어진 그녀의 너그러운 지혜로 꿰어졌음을 발견하게 된다. 이 책은 한 여인이 존재했음을 증명하는 구술사이자 그녀의 에세이요, 삶에 대한 성찰을 담은 철학서인 것이다. 문학과 철학의 언어는 때로 우리에게 추상적으로 다가온다. 평범한 사람들의 삶과는 별 관련 없는, 재주 많은 이들의 영역인양 느껴지기도 한다. 리터러시 연구자로서 문자 자체에 대한 이해력을 넘어 삶이 스며있는 소통에 대해 이야기 해 온 저자는 “나의 어머니가 이해할 수 있는 언어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