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9.6℃
  • 구름많음강릉 19.1℃
  • 서울 20.5℃
  • 박무대전 21.0℃
  • 박무대구 20.0℃
  • 흐림울산 19.8℃
  • 흐림광주 22.0℃
  • 구름많음부산 21.8℃
  • 흐림고창 22.3℃
  • 맑음제주 23.5℃
  • 흐림강화 21.0℃
  • 흐림보은 19.2℃
  • 흐림금산 19.8℃
  • 흐림강진군 21.8℃
  • 흐림경주시 19.8℃
  • 구름많음거제 21.5℃
기상청 제공

내년 '청년인턴' 1만여명 선발

지자체서 5천640명..중앙부처 5천200명

URL복사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대졸 취업준비생들이 행정기관에서 월 100만원 가량의 보수를 받고 최장 1년간 근무하면서 취업 준비를 할 수 있는 '청년인턴'이 내년 지방자치단체에서 5천600여명 채용되고, 중앙부처의 청년인턴 채용규모도 애초 계획(2천600명)의 두 배로 늘어난다.

행정안전부는 내년 지자체에서 청년인턴 5천640명을 채용토록 하는 내용의 '지자체 청년인턴십 추진계획'을 마련해 전국 시.도에 지침으로 내려보냈다고 19일 밝혔다.

'청년인턴십'은 대학 재학생을 대상으로 방학기간에만 운영하는 '인턴십'과는 달리 대졸 미취업자가 행정기관에서 월 100만원 가량을 받으면서 최장 12개월까지 근무할 수 있는 제도다.

행안부는 이 지침에서 내년도 국비 155억원을 지원해 각 지자체가 지방공무원 정원의 2%인 5천640명을 청년인턴으로 채용하도록 했다.

또 최근의 경제 악화로 사회복지 행정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지자체 청년인턴을 전국 3천516개 읍.면.동의 사회복지업무 분야에 우선 배치하도록 권장하기로 했다.

행안부는 내년 1월 초부터 지자체에서 청년인턴이 배치돼 근무할 수 있도록 이달 중 채용 공고 등 필요한 절차를 마칠 것을 각 지자체에 권고했다.

행안부는 이와 함께 당초 내년에 전체 중앙행정기관과 소속 지방관서에서 부처별 정원의 1%인 총 2천600명의 청년인턴을 선발하기로 했으나 이를 정원의 2%인 5천200명으로 늘리기로 했다.

행안부는 또 청년인턴 근무방식을 하루 8시간, 최장 12개월 근무로 하되 3개월 또는 6개월 계약이나 하루 4시간, 6시간 등 파트타임제를 운영하도록 했다.

한편 행안부는 청년 일자리 확대를 위해 내년에 국가 및 지방공무원 채용인원을 당초 3천900명에서 7천400명으로 확대하고, 지방공기업에 대해서는 정원의 3%인 1천367명을 채용하라고 권고한 바 있다.

aupfe@yna.co.kr
(끝)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