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3.8℃
  • -강릉 19.2℃
  • 서울 24.5℃
  • 흐림대전 25.1℃
  • 구름조금대구 24.5℃
  • 구름많음울산 22.9℃
  • 맑음광주 25.9℃
  • 구름많음부산 23.0℃
  • -고창 26.3℃
  • 맑음제주 28.8℃
  • -강화 24.9℃
  • -보은 22.5℃
  • -금산 22.5℃
  • -강진군 25.2℃
  • -경주시 22.0℃
  • -거제 22.7℃
기상청 제공

[1141호 독자마당] <배민다움>-나다움을 찾아

세상 모든 것에는 자기만의 특징이 있다. 나뭇가지에 매달려 흔들리는 나뭇잎도 다 같아보여도 사실은 그 하나하나가 다르지 않던가. 하지만 그것을 ‘그렇지...’라고 아는 것과 ‘맞아!’라고 깨닫는 것은 다르다. 자기만의 특징을 ‘맞아!’라고 깨달은 회사가 있다. 그리고 그 회사를 낱낱이 파악한 <배민다움>이라는 책을 대학생활에 갓 입문한 후배들에게 추천한다.

‘배민다움’이란 무엇인가? 바로 ‘배달의 민족(이하 배민)다움’을 줄여 말한 것이다. 배민은 야식을 한번이라도 시켜먹은 사람이라면 알만한 배달 어플이다. 배민에 대해 설명한 이 책은 크게 3부로 나누어지는데 먼저가 스타트업, 2부는 외부 마케팅, 3부가 내부 브랜딩이다.

1부에서는 배민이 어떤 회사인지 소개한다. 그들은 처음 회사를 정립할 때 ‘자신만의 시각으로 세상을 바라보는 것’부터 시작했다고 한다. 2부에서는 마케팅을 통해 어떻게 사람들에게 파고들었는지 보여준다. 배민을 떠올렸을 때 가장 많이 생각나는 광고는 아마 ‘우리가 어떤 민족입니까’라는 TV광고일 것이다. 그들의 광고는 왠지 모를 B급 느낌을 선사하면서 웃음을 줌과 동시에 뇌리에 박힌다. 3부는 내부 브랜딩으로 그들의 정체성과 조직의 분위기에 대해 소개한다. 그들은 작게는 글자 폰트에서부터 크게는 조직의 형태까지 그들만의 색깔을 가지고 있다.

간단히 말하자면 그들은 ‘나다움’을 가지고 있는 것이다. 다른 사람들과 다른 자신만의 특징과 색깔이 바로 ‘나다움’이다. 이 ‘나다움’은 바로 세상을 바라보는 나만의 시각에서 나온다. 부디 배민처럼 우리 학교 후배들도 세상을 다르게 보는 나만의 시각이 있는 사람으로 성장하길 바란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