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5.5℃
  • -강릉 30.4℃
  • 구름많음서울 26.2℃
  • 맑음대전 27.3℃
  • 맑음대구 29.8℃
  • 맑음울산 29.0℃
  • 맑음광주 27.5℃
  • 맑음부산 27.6℃
  • -고창 25.3℃
  • 맑음제주 27.3℃
  • -강화 25.3℃
  • -보은 27.3℃
  • -금산 27.0℃
  • -강진군 27.5℃
  • -경주시 29.3℃
  • -거제 29.2℃
기상청 제공

서울시립대Emergency call

'비상' 버튼 하나로 도움 요청 가능


밤늦게까지 학교 열람실에서 공부하고 나오는 길, 갑자기 위급한 상황에 처했을 때는 어떡해야 할까? 운이 없게도 휴대전화마저 꺼진 상태라 도움을 청하기가 더 힘들다면? 서울시립대에서는 이럴 때 Emergency Call로 도움을 요청할 수가 있다.

지난 2006년 9월부터 서울시립대는 경비 용역 업체인 CAPS의 종합인력경비시스템 중 하나인 Emergency Call을 제공받고 있다. Emergency Call은 학내 구성원들이 각종 사고가 발생했을 경우 긴급 호출로 도움을 요청할 수 있는 기계로, 사고가 발생했을 시 설치기 중앙에 위치한 ‘비상’버튼으로 도움을 요청하면 Emergency Call 설치기와 연결된 경비 요원에게 연락이 되어 현장에 경비요원이 신속하게 출동한다.

이 설치기는 학생회관 및 각 단과대를 비롯한 16개의 건물에 총 10대가 설치되어 있다.
Emergency Call의 시설유지를 담당하고 있는 서울시립대 총무과 이정열 씨는 “응급상황이 일어나도 도움을 요청하기 힘든 취약 시간대가 있고, 이럴 때에 Emergency Call 설치기를 통해 도움을 요청할 수 있다. 도움을 요청할 때 작동이 되지 않을 경우를 대비하여 설치기를 자주 점검하고 있으며 Emergency Call 설치기의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적색으로 도색을 완료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우리대학의 경우에는 서울시립대보다 교지면적이 넓어 야간에 무인경비 시스템을 활용하는 것보다 인력경비를 하는 것이 더 효율적이라고 학교 측에서 판단하여 각 단대에 경비원들이 경비를 서고 있다. 또한, 우리대학 경찰행정학과 소속 학생들이 자체적으로 학교 내 질서 유지와 범죄 예방을 위해 시행하고 있는 ‘캠퍼스 폴리스’라는 제도는 지난 2005년 3월부터 지금까지 꾸준히 시행되어 오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