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5.4℃
  • -강릉 29.2℃
  • 흐림서울 25.5℃
  • 흐림대전 26.9℃
  • 맑음대구 29.3℃
  • 맑음울산 29.1℃
  • 구름많음광주 26.7℃
  • 맑음부산 27.9℃
  • -고창 26.9℃
  • 구름조금제주 27.8℃
  • -강화 24.1℃
  • -보은 26.6℃
  • -금산 26.7℃
  • -강진군 26.8℃
  • -경주시 29.5℃
  • -거제 28.7℃
기상청 제공

영남대, '예비 수강신청제' 도입

학생들이 선호하는 강의, 확대개설

수강신청을 하다보면 1분도 채 되지 않아 자리가 다 차는 인기 강의들이 있다. 특히 전공과목의 경우, 전공자들이 필수로 들어야 하는 과목임에도 자리가 남아있지 않아 듣지 못하는 경우가 있다. 이런 경우에는 교수님께 찾아가 수강허락을 받기도 하고 학사운영팀에 찾아가 수강정정을 요구하기도 한다. 하지만 이렇게 하다 보면 몇몇 과목들은 학생 수가 너무 많아서 학습 분위기에 지장을 주기도 한다. 이에 대해 영남대는 학생들이 어떠한 강의를 선호하는지 먼저 파악하고 인기 강의를 확대 개설하는 예비 수강신청제를 지난 학기부터 도입하였다.

예비 수강신청제는 본 수강신청기간 2주 전에 미리 수강신청을 하는 제도이다. 학생들이 원하는 강의를 수강신청하고 학교는 그 결과를 토대로 본 수강신청에 개설될 과목들을 결정한다. 수강인원이 많은 강좌는 확대 개설하고, 수강인원이 미달되는 강의는 폐강하여 학생들의 요구를 충족시켜주면서 행정적 낭비도 줄일 수 있다. 영남대 교육지원처 수업팀 박선주 씨는 “수강신청을 하는 학생들은 강의 시간 중복 등의 오류를 줄일 수 있고 학교는 미리 강의목록을 게시해봄으로써 목록에서 제외된 강의가 있는지 점검할 수 있어 교직원과 학생 사이에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고 말했다.

우리대학 조이섭 학사운영팀장은 “예비수강신청제가 우리학교 수강신청 시스템에 맞는지 조사를 해보고 수용할 부분이 있다면 적용할 것이다”며 “학생들이 편하게 수강신청을 할 수 있도록 계속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