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4.4℃
  • -강릉 19.8℃
  • 흐림서울 26.6℃
  • 구름조금대전 27.2℃
  • 구름많음대구 26.1℃
  • 구름많음울산 25.5℃
  • 맑음광주 26.2℃
  • 구름많음부산 25.9℃
  • -고창 25.6℃
  • 맑음제주 27.3℃
  • -강화 24.0℃
  • -보은 24.7℃
  • -금산 23.7℃
  • -강진군 25.3℃
  • -경주시 24.5℃
  • -거제 25.1℃
기상청 제공

동산의료원, 지역유일 진행성 위암 복강경 임상 참여

“일상생활로 빠르게 복귀할 수 있다는 장점”

최근 ‘복강경수술’과 ‘개복수술’ 비교를 위한 대규모 임상시험에 우리학교 동산의료원 류승완(의학·부교수) 교수팀이 참여한다. 이 연구는 서울대, 연세대, 아주대 등 8개 대학이 선정됐으며, 대구경북권에서는 우리학교가 유일하다.

‘복강경수술’은 전통적으로 복부에 큰 절개창을 열고 시행하는 ‘개복 수술’과 달리 복부에 작은 구멍을 여러 개 내고 그 안으로 각종 기구를 넣고 시행하는 수술방법으로 ‘최소침습수술’이라고도 불린다.

연구에 참여하게 된 류승완(의학·부교수) 교수는 “수술 후 환자 삶의 질이 중요한 이슈로 대두되면서 외과 의사들은 환자중심의 수술방법을 찾는데 많은 고민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복강수술’이나 ‘로봇수술’은 환자가 자신감을 빨리 회복하고 삶의 질이 향상된다는 장점이 있다. 이번 연구를 통해 진행성 위암 환자에게도 ‘최소침습수술’이 가능하다는 희망을 줄 수 있게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류승완 교수는 2004년부터 복강경 위암수술을 시작하여 현재 3백여건 이상을 시술했고, ‘조기위암의 복강경과 개복수술 비교 연구’에도 참가했다.

로봇수술의 실력도 인정받아 서울대, 연세대, 고려대 안암병원 등이 참여하는 ‘위암의 로봇수술의 효용성 평가를 위한 다기관 공동연구’에도 지역 유일하게 참여 중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