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4.3℃
  • -강릉 20.6℃
  • 구름많음서울 25.6℃
  • 구름많음대전 25.9℃
  • 구름조금대구 25.3℃
  • 맑음울산 24.8℃
  • 구름많음광주 25.2℃
  • 구름조금부산 25.1℃
  • -고창 24.6℃
  • 맑음제주 26.2℃
  • -강화 25.0℃
  • -보은 23.7℃
  • -금산 22.7℃
  • -강진군 24.9℃
  • -경주시 23.4℃
  • -거제 25.2℃
기상청 제공

계명대, 의료텔레매틱스의 꿈은 이뤄진다 !!!

- 계명대 U-Health 모니터링센터 15일(금) 개관...

- 산업자원부가 지원하고 계명대 산학협력단 주최로 의료텔레매틱스의 꿈을 향해 한걸음 더...

- 지속적 생체신호 감지로 인해 작은 의료 실수도 용납지 않아...


유비쿼터스 시스템을 도입한 전문 모니터링 센터가 계명대 동산의료원에 들어선다.
계명대 산학협력단은 U-Health 모니터링 센터 오픈 기념식 및 심포지엄을 15일(금) 오전 10시 30분, 동산의료원 외래관 3층 마펫홀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U-Health 모니터링 센터는 중환자실에 있는 환자의 생체신호(심전도,혈당 등)를 측정하여 핸드폰 CDMA 네트워크를 통해 u-Health 모니터링센터로 전송, 모니터링 센터에서 실시간으로 체크하고 필요시 응급구조, 방제시스템과 연계하는 업무를 담당하게 된다. 이곳에서 사용되는 기술은 계속적인 환자의 생체신호를 수신 받아 특정시간 단위로 데이터파일로 저장 및 조회가 가능한 첨단 원격 의료시스템이라고 할 수 있다. 환자의 생체신호를 지속적으로 전달하고 모니터링하기 때문에 병원, 집, 혹은 구급차로 후송 중 환자가 모르고 지나칠 수도 있는 이상 신호까지 모니터링하고 처리할 수 있어 적극적인 환자 보호가 가능하게 됐다.

계명대학교 의료텔레매틱스사업단은 산업자원부 지원 지역혁신특성화(RIS)사업으로 선정된 “지역산업 인프라를 이용한 텔레매틱스산업 육성산업”의 일환으로 지난 2004년 계명대에 설치되어 (재)대구테크노파크, 경북대병원, (주)엠디웨어 등 5개 의료업체와 함께 오는 2007년까지 산·학·연·관 네트워킹 체제를 구축, 미래 산업으로 일컬어지는 유비쿼터스 산업의 징검다리 역할을 하는 의료텔레매틱스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계명대 의료텔레매틱스 사업단장 박기현(49. 남. 컴퓨터공학과)교수는 “이번 U-Health 모니터링 센터의 오픈과 함께 추후 중환자실 환자 및 재택환자를 대상으로 서비스를 확대할 경우 의료체계에 있어 또 한 단계 발전 가능하게 됐다”면서 “환자의 상태에 대한 정밀한 자료를 바탕으로 더욱 양질의 의료서비스 제공이 가능해 관련업계 뿐 아니라 시민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