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6.2℃
  • 구름많음강릉 16.7℃
  • 서울 18.8℃
  • 구름조금대전 19.7℃
  • 구름많음대구 19.7℃
  • 구름많음울산 19.0℃
  • 맑음광주 21.2℃
  • 맑음부산 21.1℃
  • 구름조금고창 17.9℃
  • 구름조금제주 22.8℃
  • 구름많음강화 17.0℃
  • 구름조금보은 15.7℃
  • 구름조금금산 17.0℃
  • 맑음강진군 18.7℃
  • 흐림경주시 19.7℃
  • 맑음거제 19.7℃
기상청 제공

[뒤통수] 국회의원이 여기자 성추행

최연희의원이 열린우리당 소속이었다면?

URL복사

한나라당 당직자들과 ‘동아일보’ 야당 출입기자들이 상견례 겸 만찬을 가진 2월 24일, 최연희 의원이 저녁식사 후 이어진 술자리에서 여기자를 성추행하는 사건이 일어났다.


다음은 사건이 보도된 2월 27일 조·중·동의 기사들이다.


- 최연희사무총장 ‘여기자 성추행’ 사퇴


- 박대표, ‘여기자 성추행’ 대국민 사과


- 국회 활동과 관련없어, 국회법상 제명 불가능


최의원이 열린우리당이었다면 아마도 이런 기사가 아니었을까?


·2006년 2월 28일(사건보도 다음날)
헤드라인 : 하늘도 울고, 땅도 울고, 대한민국도 울었다.
소제목 : 주지육림에 빠진 여당에 나라를 맡겨야 하나
정치면 : 이재오 야당 원내대표, 탄핵도 검토
사설 : 어쩌다 이지경, 망할 때가 되었나


·2006년 3월 1일(사건보도 3일째)
헤드라인 : 노대통령, 민심 완전 외면
소제목 : 노대통령, 성추행 사실 확인 후 조치 취하겠다 파문

사설 : 성추행범도 감싸는 정권


·2006년 3월 2일(사건보도 4일째)

헤드라인 : 술값은 국민이, 기자는 접대부?!


소제목 : 접대부 포함 1인 1백 40만원 확인


사설 : 세금은 국회의원 유흥비, 왜 세금 내나



·2006년 3월 3일(사건보도 5일째)

헤드라인 : 여당, 최의원 성추행 사건 조직적 은폐 의혹


소제목 : 폭탄주는 누명써도 말 못해
사설 :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리나


·2006년 3월 4일(사건보도 6일째)
헤드라인 : 해당신문사, 작년 규모보다 1천배 성장
소제목 : 세무조사 전날 호화 술자리, 음식점 주인은 떼돈 벌어
사설 : 현 정권은 입만 열면 거짓말인가

조·중·동의 한나라 사랑은 지방선거일 5월 31일까지 계속된다.


아니, 그 이후에도 쭈~욱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