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9.8℃
  • 구름많음강릉 21.2℃
  • 서울 21.0℃
  • 대전 23.4℃
  • 구름많음대구 24.0℃
  • 울산 24.8℃
  • 흐림광주 22.6℃
  • 부산 24.0℃
  • 구름많음고창 22.4℃
  • 제주 23.4℃
  • 구름조금강화 20.6℃
  • 구름많음보은 21.2℃
  • 구름많음금산 25.2℃
  • 구름조금강진군 23.6℃
  • 구름조금경주시 24.9℃
  • 구름많음거제 24.9℃
기상청 제공

계란 사용 설명서

사용자에 따라 사용법도 가지가지

URL복사
달걀이라고도 함.

겉은 단단한 껍데기에 싸여 있고, 그 안에는 흰자위가 있고 겉껍데기와 노른자위 그 중간에는 된 흰자위로 구성됨. 노른자위는 얇은 막으로 둘러싸여 있고 양쪽 끝이 알끈으로 고정. 각 구성 물질의 비율은 껍데기 11%, 흰자위 58%, 노른자위 31%이다.

1. 신대륙을 발견한 콜럼버스의 사용
-계란 세우기
세울 수 없는 타원형의 계란 한쪽을 약간 짓눌러 세움으로써 세상에 불가능이 없다는 비유로 쓰임.

2. 음식을 만드는 요리 연구가의 사용
-계란 요리하기
완전식품의 결정체로써 세상에 계란만 먹어도 더 이상의 영양 섭취는 필요 없다는 비유로 쓰임.

3. 소리없는 아우성을 몸소 실천하는 시민의 사용
-계란 투척하기
무기력한 소시민의 절규를 대변하는 행위로써 강심장만 가진다면 세상에 영향력을 행사하는 유력자에게도 반발할 수 있다는 비유로 쓰임.

4. 자신의 의지와는 무관하게 마사지하는 정치가의 사용
-계란 마사지하기
보통 사람들이 많이 모인 곳에서 엉겁결에 당하는 행위로써 표정관리만 잘 한다면 전화위복의 계기로 사용될 수 있다는 비유로 쓰임.

관련기사





[사설] 다수결주의·합리주의 정치모델과 국가행복도 한국의 민주주의는 사실상 민주주의의 정체 또는 퇴행이라고 볼 수 있는 위기 가능성의 징후가 많다. 정치권에 대한 국민의 낮은 신뢰도, 정체성이 없는 정당정치 등은 한국 정치의 낮은 제도화 수준을 반영하고 있다. 이처럼 민주주의 토대를 위한 사회적 기반의 붕괴와 민주주의 절차의 핵심인 정당체제의 역할이 실종된 한국의 정치 상황에서 국민이 행복한 삶을 영위하기 위해 한국정치가 어떠한 방향으로 나아가야 하는지에 대한 함의를 제시하기 위해 다수결주의와 합의주의 정치모델에 대해 말하고자 한다. 다수결주의는 말 그대로 다수의 뜻이 지배하는 정치원리를 의미한다. 이 원리는 다수를 점한 세력에게 정치권력을 집중시키는 것이며, 일사분란하고 결단력 있는 리더십과 신속한 의사결정을 가능하게 하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다수결주의는 다수를 점하는 정치세력이 권력을 독점하기 때문에 야당은 다음 선거에서 권력을 획득하기 전까지는 침묵해야 한다. 다수결주의는 이러한 면에서 매우 배타적이고 경쟁적이고 적대적이다. 다수결주의가 작동되는 가장 대표적인 나라는 미국이다. 합의주의는 다수가 지배하는 정치원리라는 면에서는 다수결주의와 다를 바 없으나, 다수에 의한 지배를 최소한의 기준으로 삼는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