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6.6℃
  • 맑음강릉 30.6℃
  • 맑음서울 26.4℃
  • 맑음대전 27.5℃
  • 맑음대구 29.1℃
  • 맑음울산 27.5℃
  • 맑음광주 27.3℃
  • 맑음부산 23.3℃
  • 맑음고창 27.1℃
  • 구름많음제주 23.2℃
  • 구름많음강화 22.1℃
  • 맑음보은 27.3℃
  • 맑음금산 26.9℃
  • 맑음강진군 27.6℃
  • 맑음경주시 31.1℃
  • 맑음거제 28.4℃
기상청 제공

캠퍼스 곳곳을 채운 ‘2019 계띵머동제’

다채로운 행사로 방문객들 이목 끌어

제56대 총학생회가 주최한 ‘2019 계띵 머동제’가 지난 28일부터 30일까지 3일간 성서캠퍼스 일대에서 진행됐다. 


5월 28일, 개회식을 시작으로 캠퍼스 곳곳에서 ‘워터밤 파티’, ‘태권도 시범단 축하공연’, ‘K-MUSIC 가요제’, ‘부채 만들기 체험’ 및 다양한 행사가 진행됐다. 한편 바우어관에서는 현직 유튜버, 포토그래퍼, 웹툰작가의 강연을 들을 수 있는 ‘미디어 컨텐츠 스쿨’이 열리기도 했다. 29일에는 대운동장 특설무대에서 댄스동아리 BEAT의 공연과 초대가수 먼데이키즈와 장덕철의 공연이 있었고, 대동제의 마지막 날인 30일에는 제시와 다이나믹 듀오의 축하공연으로 행사가 마무리됐다. 


축제 기간 내내 바우어관 일대에는 단과대학별 부스가 설치되어 다양한 게임 프로그램과 먹거리 등 즐길거리가 마련되었다. 이번 축제를 준비한 이재민(국제통상학·3) 총부학생회장은 “학업에 지친 학우 여러분들이 잠시나마 즐길 수 있는 시간이 되기를 바란다.”며 “안전하고 즐겁게 축제를 만끽하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영어교육과에 재학 중인 A씨는 축제에 참여한 소감에 대해 “시원한 물을 맞으며 디제잉 공연을 즐길 수 있었던 워터밤 파티가 가장 기억에 남았다.”며 “공연이 끝나고 운동장 바닥에 쓰레기가 많이 버려져 있었는데 학우들이 축제를 즐겁게 즐긴 만큼 뒷정리도 신경 써주면 좋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