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4.4℃
  • -강릉 19.8℃
  • 흐림서울 26.6℃
  • 구름조금대전 27.2℃
  • 구름많음대구 26.1℃
  • 구름많음울산 25.5℃
  • 맑음광주 26.2℃
  • 구름많음부산 25.9℃
  • -고창 25.6℃
  • 맑음제주 27.3℃
  • -강화 24.0℃
  • -보은 24.7℃
  • -금산 23.7℃
  • -강진군 25.3℃
  • -경주시 24.5℃
  • -거제 25.1℃
기상청 제공
● 문제편

1. 다음 중 용언의 활용형을 잘못 쓴 것은?
① 물을 길어 오너라.
② 얼굴이 하얘서 어디 아픈 줄 알았어요.
③ 들어올 때 대문 잠궜니?
④ 괴로워서 아무것도 할 수 없었다.
⑤ 마음이 고와서 더 정이 가네요.

2. 다음 중 중심적 의미로 쓰이고 있는 것은?
① 요즘 같은 때는 손이 모자라 너무 힘드네요.
② 사기꾼의 손에 놀아난 격이네요.
③ 손이 많이 가는 일일 텐데 빨리 끝냈네요.
④ 그 사람 손에 맡기면 믿음이 갑니다.
⑤ 두 손으로 받아 들며 몇 번이나 인사를 했다.
● 해설편

정답 - ③
해설 - ‘여닫는 물건을 열지 못하도록 자물쇠를 채우거나 빗장을 걸거나 하다’는 뜻인 ‘잠그다’를 ‘잠구다’로 인식해 ‘잠궈, 잠구고, 잠구니, 잠궜다’로 잘못 쓰는 경우가 많다. ‘잠그다’는 ‘잠가, 잠그고, 잠그니’ 등으로 활용한다. 어간 ‘잠그-’에 ‘-았니’가 붙으면 ‘잠갔니’가 되는데, 이때 어간의 끝모음 ‘ㅡ’는 탈락된다. ‘긷다’는 ‘길어, 길으니, 긷고, 긷는’의 형태로 활용하는데, 어간 ‘ㄷ’이 ‘ㄹ’로 바뀌는 ‘ㄷ’ 불규칙 활용에 해당된다. ‘하얗다’는 ‘ㅎ’ 불규칙 용언에 속하며 ‘하야니, 하야네, 하얀, 하얘, 하얘서’의 형태로 활용한다. ‘괴롭다’는 어간의 받침 ‘ㅂ’이 ‘우’로 바뀌는 ‘ㅂ’ 불규칙 용언에 속하며 ‘괴로워, 괴로우니, 괴로워서, 괴로웠다’ 등의 형태로 활용한다. 그런데 ‘곱다’처럼 단음절 어간에 어미 ‘-아’가 결합되어 ‘와’로 소리나는 것은 ‘-와’로 적는다.

정답 - ⑤
해설 - 하나의 단어가 여러 개의 의미를 지니고 있는 것이 있는데 이를 ‘다의어’라고 한다. 다의어는 중심적 의미와 주변적 의미로 나눌 수 있다. 중심적 의미는 여러 의미들 중 가장 기본적이고 핵심적인 의미로 쓰이는 것을 뜻한다. 반면, 주변적 의미는 이야기 상황에서 중심적 의미가 확장되어 다른 의미로 사용된 것을 말한다. ‘손’의 중심적 의미는 ‘사람의 팔목 끝에 달린 부분’을 뜻하는데 보기 ⑤에서 ‘손’의 의미가 여기에 속한다. ①은 ‘일손’을, ②는 ‘사람의 수단이나 꾀’를, ③은 ‘어떤 일을 하는 데 드는 사람의 힘이나 노력, 기술’을, ④는 ‘어떤 사람의 영향력이나 권한이 미치는 범위’를 각각 뜻하며, 이들은 모두 ‘손’의 주변적 의미에 해당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