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7.6℃
  • 구름많음강릉 17.8℃
  • 서울 17.9℃
  • 구름많음대전 23.3℃
  • 구름많음대구 24.0℃
  • 구름많음울산 23.6℃
  • 구름조금광주 26.2℃
  • 구름많음부산 22.5℃
  • 구름많음고창 24.1℃
  • 구름조금제주 28.3℃
  • 흐림강화 16.8℃
  • 구름많음보은 20.5℃
  • 구름많음금산 19.7℃
  • 구름많음강진군 24.8℃
  • 구름많음경주시 26.0℃
  • 구름많음거제 21.6℃
기상청 제공

제973호 국어능력시험

URL복사
1. 다음 중 조사가 잘못 쓰인 것은?

① 정부는 일본 정부에게 과거사 진상규명과 사죄 및 배상 등을 요구했다.

② 둘이서 하기에는 너무 벅찬 일이다.

③ 나도 그 돈의 일부를 가질 권리가 있다.

④ 나에게도 책임은 있다.

⑤ 나는 어제 순정이랑 영희랑 영화 봤어.


2. 다음 밑줄 친 부분의 장단음 발음이 맞게 표기된 것은?

① 말[말:] ② 감[감]

③ 밤[밤:] ④ 대추[대추]

⑤ 눈[눈:]
정답 - ①

해설 - 흔히 ‘-에’를 써야 할 자리에 ‘-에게’를 쓰는 일이 많은데 구분해서 써야 한다.

사람, 동물 등 유정 명사 뒤에는 ‘-에게’를 붙이고, 그 밖에는 ‘-에’를 붙인다. “일본 정부”처럼 단체를 나타내는 명사 뒤에 ‘-에게’가 올 때는 부자연스럽다. 이 경우에는 ‘-에’를 쓰는 것이 바람직하다.

‘-서’는 사람의 수를 나타내는 명사 뒤에 붙어서 주어를 만드는 주격조사이다.

‘-의’는 전체와 부분의 관계를 나타내는 관형격 조사로, ‘-은’은 강조의 뜻을 나타내는 보조사로, 그리고 ‘-랑’은 둘 이상의 사물을 같은 자격으로 이어 주는 접속 조사로 각각 쓰였다.


정답 - ③

해설 - 소리의 길이는 단어의 뜻을 구별해주므로 모음의 장단을 구별해서 발음해야 한다.

‘말’의 경우는 ‘말’[馬]은 짧게, ‘말’[語]은 길게 발음해서 그 뜻을 구분한다. ‘밤’[夜]은 짧게, ‘밤’[栗]은 길게 발음해야 하고, 또한 ‘눈’[目]은 짧게 ‘눈’[雪]은 길게 발음해야 한다. 그리고 ‘감’과 ‘대추’는 [감:], [대:추]로 각각 발음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