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7.8℃
  • -강릉 22.6℃
  • 흐림서울 28.7℃
  • 구름많음대전 31.4℃
  • 구름많음대구 31.1℃
  • 구름많음울산 29.5℃
  • 구름많음광주 31.0℃
  • 구름조금부산 30.1℃
  • -고창 30.8℃
  • 구름조금제주 32.4℃
  • -강화 26.9℃
  • -보은 30.8℃
  • -금산 30.3℃
  • -강진군 28.9℃
  • -경주시 31.0℃
  • -거제 33.0℃
기상청 제공
● 문제편

(※ 인터넷 환경 상 밑줄 친 부분을 괄호 안에 표기하였습니다.)

1. 명사형이 옳은 것은?
① 만듬
② 베풀음
③ 흔듬
④ 힘듬
⑤ 큼

2. 밑줄 친 부분의 표기가 잘못된 것은?
① 이 옷으로 하(던지) 저 옷으로 하(던지) 빨리 골라라.
② 예전에 입(던) 옷인데 지금은 작아서 못 입는다.
③ 그 아이는 잘 있(던)?
④ 어찌나 재미있(던지) 시간 가는 줄 몰랐어요.
⑤ 그 아이는 체구도 작은데 참 잘 먹(더라).
● 해설편

정답 - ⑤
해설 - ‘-ㅁ/-음’과 ‘-기’와 같이 용언을 명사처럼 쓰이게 하는 어미를 명사형 어미라고 한다. 명사형 어미 ‘-ㅁ/-음’을 어간에 붙여 용언을 명사형으로 만들 때, 받침이 없는 경우에는 ‘큼(크다), 감(가다)’과 같이 ‘-ㅁ’을 붙이고, 받침이 있는 경우는 ‘작음(작다)’과 같이 ‘-음’을 붙인다. 이때 주의해야 할 것이 ‘ㄹ’ 받침의 경우인데 ‘ㄹ’ 받침 뒤에 ‘-음’이 결합될 때는 ‘-으’가 탈락하면서‘-ㅁ’은 ‘ㄹ’과 함께 붙는다. 그러므로 ‘만들다’, ‘베풀다’, ‘흔들다’, ‘힘들다’의 명사형은 각각 ‘만듦’, ‘베풂’, ‘흔듦’, ‘힘듦’으로 표기해야 한다.

정답 - ①
해설 - ‘-더-’와 ‘-드-’를 혼동하는 경우가 많은데, 일반적으로 ‘-더-’는 회상의 경우, ‘-드-’는 선택의 경우에 쓰인다. ‘-던지’는 막연한 의문이 있는 채로 그것을 뒤 절의 사실이나 판단과 관련시키는 데 쓰는 연결어미이다. ‘재미있던지’와 같이 지난 일을 회상하는 의미를 나타낼 때 쓴다. 반면 ‘-든지’는 나열된 동작이나 상태, 대상들 중에서 어느 것이든 선택될 수 있음을 나타낼 때 쓰이기도 하고, 실제로 일어날 수 있는 여러 가지 중에서 어느 것이 일어나도 뒤 절의 내용이 성립하는 데 아무런 상관이 없음을 나타낼 때 쓰이기도 한다. ①에는 선택의 의미가 나타나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