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9.4℃
  • 맑음강릉 24.0℃
  • 맑음서울 18.9℃
  • 맑음대전 18.7℃
  • 맑음대구 18.8℃
  • 맑음울산 21.0℃
  • 맑음광주 17.6℃
  • 맑음부산 18.4℃
  • 맑음고창 19.1℃
  • 맑음제주 19.9℃
  • 맑음강화 18.6℃
  • 맑음보은 17.0℃
  • 맑음금산 18.2℃
  • 맑음강진군 18.2℃
  • 맑음경주시 21.2℃
  • 맑음거제 17.8℃
기상청 제공

목요철학세미나, ‘목요철학인문포럼’으로 성장

“대중들에게 인문학의 매력과 향기를 전달하고파”

URL복사

우리학교 논리윤리교육센터가 주관해 온 ‘목요철학세미나’는 전국 최초의 철학 인문강좌로 지난 30년의 긴 세월동안 매주 목요일 인문대학에서 학생들과 교수들을 대상으로 ‘철학의 대중화’를 목표로 진행돼 왔다.

지난 1980년 10월 8일, 우리학교 대명캠퍼스에서 출발한 ‘목요철학세미나’는 줄 곧 캠퍼스 안에서 세미나를 진행해오다가 5백39회부터는 캠퍼스를 넘어 ‘대구에는 목요철학 인문포럼이 있습니다’라는 표어로 대구시립중앙도서관에서 ‘목요철학인문포럼’을 개최하게 됐다.

‘목요철학인문포럼’은 ‘목요철학세미나’와 달리 대학 안이 아닌 대학 밖에서 학생뿐만 아니라 시민들과 함께 지적인 욕구를 충족할 수 있도록 열린 공간에서 총 2시간동안 진행하며, 한 시간은 연사 발표를, 한 시간은 대중들과 토론을 진행한다.

이에 대해 백승균(철학·명예교수) 목요철학원장은 “학문의 경계성마저 사라진 현실 속에서 우리 ‘목요철학인문포럼’은 모든 대중들에게 새로운 철학적 인문정신을 일깨워주고 비판과 토론을 통해 서로 발전할 수 있는 토론의 장이 될 것이다”고 밝혔다.

이어 목요철학원 이재성(교양교육대학·전임강사) 기획사업부장은 “‘목요철학인문포럼’에 참석하는 분들에게 인문학이 가지고 있는 매력과 인문학의 향기를 전달해주고 싶다”며, “이제는 우리학교를 넘어 더 발전하는 학술기관이 됐으면 한다”는 바람을 전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