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7.5℃
  • 구름많음강릉 9.3℃
  • 구름많음서울 9.1℃
  • 흐림대전 8.3℃
  • 흐림대구 9.6℃
  • 흐림울산 13.5℃
  • 박무광주 7.2℃
  • 구름많음부산 14.2℃
  • 구름많음고창 6.2℃
  • 박무제주 11.7℃
  • 구름많음강화 7.8℃
  • 흐림보은 5.9℃
  • 흐림금산 6.6℃
  • 흐림강진군 7.5℃
  • 구름많음경주시 7.4℃
  • 구름많음거제 12.1℃
기상청 제공

가을맞이 학술대회, 가을처럼 풍성하게 열렸다

인성교육 심포지엄, 목요철학인문포럼 등 진행

URL복사
가을을 맞아 우리학교에서 다양한 학술대회가 개최됐다.

지난 10월 25일에는 계명인성교육원이 주관한 인성교육 심포지엄 ‘대학 인성교육의 비전’이 의양관 시청각실에서 열렸다. 이번 심포지엄은 제4차 산업혁명 시대에 발맞춰 타인에게 공감하는 따뜻한 사람을 육성하자는 취지에서 개최되었다. 이날 행사는 ▲개회사 ▲환영사 ▲기조강연 ▲주제발표1·2·3 ▲종합토론 순으로 진행됐다.

기조강연을 맡은 김병일(도산서원 선비문화수련원) 이사장은 “바른 인성은 저절로 이루어지지 않는다. 부모에게 효도하고 형제 사이에 우애가 있고 어른을 공경하며 양보하고 친절을 베푸는 것은 오직 인간만 할 수 있다.”며 “이는 배워야만 알 수 있는 것이니 대학시절만큼이라도 이를 배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지난 11월 2일에는 계명목요철학원이 주관한 ‘인문포럼 700회 기념 심포지움’이 신바우어관 덕영실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는 기조발제인 제4차 산업혁명에 대한 진단을 포함하여, 제4차 산업과 자연과학, 사회과학, 인문학에 대한 국내 석학들의 발표가 이어졌다.

신일희 총장은 축사에서 “1980년부터 시작한 목요철학세미나가 꾸준한 성장단계를 거쳐 오늘에 이르러 700회라는 자리를 맞이하게 된 것을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백승균(철학윤리학·교수) 목요철학원장은 기조연설에서 “인문학이란 인간다움, 즉 인간성 실현을 목표로 하는 학문이다. 그렇다고 인간성 실현이 반드시 인문학 자체에서만 이뤄지는 것이 아니다.”라고 하고 천지 자연과의 연관성 속에서 비로소 참된 인문학이 이루어진다고 덧붙였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