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2.2℃
  • 구름조금강릉 -1.3℃
  • 맑음서울 -7.2℃
  • 박무대전 -8.2℃
  • 맑음대구 -7.2℃
  • 맑음울산 -1.0℃
  • 맑음광주 -3.9℃
  • 맑음부산 0.0℃
  • 구름많음고창 -7.0℃
  • 구름많음제주 5.9℃
  • 맑음강화 -10.5℃
  • 구름조금보은 -13.7℃
  • 맑음금산 -10.5℃
  • 맑음강진군 -1.7℃
  • 맑음경주시 -7.4℃
  • 맑음거제 -1.4℃
기상청 제공

제 491회 목요철학세미나 ‘시민을 위한 인문강좌’

‘영상 이미지의 철학적 읽기’라는 주제로 열려


지난 20일, 제 491회 목요철학세미나가 ‘영상 이미지의 철학적 읽기’라는 주제로 영암관 354호에서 열렸다.

우리대학 권대중(철학부·조교수)교수가 진행한 이번 강연은 사진과 영화, 미술 작품 등 다양한 매체 속에 숨겨져 있는 철학적 의미에 대해 분석하는 시간을 가졌다. 권대중 교수는 “어떤 작품들은 최소한의 감상을 위해 축적된 선(先) 경험을 요구한다. 다양한 매체를 통해 작품과 직간접적으로 연관된 인문학적 선(先) 이해를 갖추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한편, 우리대학 철학부와 논리윤리교육센터가 주관하는 목요철학세미나는 ‘시민을 위한 인문강좌’라는 주제로 이번 학기 동안 총 9번의 강연을 한다. 앞으로의 강연 일정과 주제는 다음과 같다.
목요철학세미나 - '시민을 위한 인문강좌'
제 492회 (3월27일) - 예술에 대한 미학적 답변의 역사 (김진엽 서울대 미학과)

● 특집 : 로스쿨 진학과 철학교육
제 493회 (4월 3일) - 한국법현실의 변화와 의미 (황승흠 국민대 법학부)
제 494회 (4월10일) - 철학, 로스쿨로 가는 지름길 (김희정 서울대 BK사업단)
제 495회 (4월17일) - 국민참여재판제도의 도입의의와 운영방향 (김종덕 계명대 법학부)
제 496회 (5월 1일) - 법의 이념 (이재성 계명대 교양과정부)

제 497회 (5월 8일) - 수업방법과 철학교육 (백승균 계명대 철학부 명예교수)
제 498회 (5월15일) - 신화적 상징과 철학적 개념<디오니소스와 디오니소스적인 것>
(백승영 서울대 철학사상연구소)
제 499회 (5월22일) - 규범, 자유, 생명 (임수무 계명대 철학부)

관련기사





[교수님 추천해주세요] 모든 존재의 이야기를 들어주는 이들에게,  ‘어머니와 나’ 오늘도 밥은 제때 먹었는지, 수업에서 ‘예시’를 들어 쉽게 설명했는지 물으시는 아빠께 툴툴거렸다. 당신 딸의 나이가 별로 실감나지 않으시는 눈치다. 사실, 저 안에 담긴 아빠의 마음을 모르지 않는다. 그래 놓고 돌아서서 후회하는 나 같은 학생들이 많으리라. 이 책은 어느 이름 모를 여사님의 일상 목소리를 기록한 것이다. 대화의 상대이자, 책의 저자인 김성우는 바로 그녀의 아들. 70대 초반쯤 되셨을 법한 여사님은 일상에서 마주하는 수많은 상황-거창한 시대적 사건부터 천 원에 산 감자 이야기까지-에 대한 단상들을 꾸밈없는 잔잔한 언어로 들려준다. 그런데 책을 읽어가다 보면 모든 이야기가 편편이 분절된 것이 아닌, 세월만큼 깊어진 그녀의 너그러운 지혜로 꿰어졌음을 발견하게 된다. 이 책은 한 여인이 존재했음을 증명하는 구술사이자 그녀의 에세이요, 삶에 대한 성찰을 담은 철학서인 것이다. 문학과 철학의 언어는 때로 우리에게 추상적으로 다가온다. 평범한 사람들의 삶과는 별 관련 없는, 재주 많은 이들의 영역인양 느껴지기도 한다. 리터러시 연구자로서 문자 자체에 대한 이해력을 넘어 삶이 스며있는 소통에 대해 이야기 해 온 저자는 “나의 어머니가 이해할 수 있는 언어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