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3.2℃
  • 맑음강릉 9.1℃
  • 맑음서울 3.2℃
  • 맑음대전 6.8℃
  • 맑음대구 7.4℃
  • 맑음울산 8.3℃
  • 구름조금광주 8.2℃
  • 맑음부산 10.8℃
  • 구름많음고창 7.5℃
  • 흐림제주 9.6℃
  • 맑음강화 3.3℃
  • 맑음보은 5.6℃
  • 맑음금산 6.1℃
  • 구름많음강진군 9.3℃
  • 맑음경주시 7.6℃
  • 맑음거제 ℃
기상청 제공

명교생활관 정의동 노후화된 공용시설 새 단장

화장실, 세면실 등 환경개선공사 동계방학동안 진행 예정

URL복사

 

우리학교 명교생활관 정의동의 공용시설이 다가오는 동계방학 때 새롭게 리모델링을 실시한다. 명교생활관은 1989년 3월 3개동 2백77실 6백10명 규모로 개관한 이후 현재 2천5백여명의 사생과 40명의 비사고시원생을 수용할 수 있는 사랑동, 진리동, 정의동, 소망동, 믿음동, 봉사동, 협력동 총 7개동 1천95실 규모의 학생기숙사와 50실 규모의 국제동을 중심으로 이루어져 있다.


그 중 정의동은 1989년에 준공되었으며, 97개의 실과 1백96명의 학생을 수용하고 있다. 정의동은 공용시설의 노후화로 인해 그 동안 이용하는 학생들이 많은 불편함을 겪어왔다. 따라서 노후된 공용시설물과 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2018년도 동계방학에 공사를 실시해 2019학년도 1학기가 시작되기 전 완료할 예정이다.


이에 명교생활관 측은 학생들의 위생 및 쾌적한 환경 조성을 위해 정의동의 공용시설 중 화장실 5개소와 세면실 및 세탁실 9개소, 샤워실 5개소의 환경개선 공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바닥과 벽, 천장 등과 같은 노후 마감 공사와 입상관을 포함한 급・배수 배관을 교체하고 기타 시설개선에 수반되는 공사도 더불어 진행된다. 
 

명교생활관 측은 정의동 공용시설 리모델링에 이어 진리동도 다가오는 2019학년도 하계방학에 화장실 5개소와 세면실 및 세탁실 9개소, 샤워실 5개소 등의 환경개선 리모델링 공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또한 단기적으로 진리동, 사랑동도 이같은 공사를 시행할 계획이고, 후에는 믿음동과 소망동의 공용시설의 공사도 계획중이라고 밝혔다.
 

장정인(명교생활관 행정팀) 선생은 “명교생활관을 이용하는 학생들에게 안전하고 위생적인 환경을 제공하고자 공사를 진행한다.”며, “공사로 인한 불편이나 소음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방학 중 공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명교생활관은 새 기숙사인 향토생활관 건립을 위한 공사도 진행 중이다. 지난 2017년 1월 11일부터 시작한 공사는 다가오는 2020년 1월 10일에 준공예정이다. 공사 중인 향토생활관은 지하 1층, 지상 10층에 총 3백28실로 6백52명의 학생들을 수용할 수 있다. 또한 향토생활관 건립과 더불어 4백여명을 수용할 수 있는 지상 21층, 지하 2층 규모의 다목적홀도 함께 설립된다. 향토생활관이 개관되면 우리학교 기숙사는 총 3천여명의 학생을 수용할 수 있게 된다. 이에 따라 관련 공사가 순차적으로 시행될 예정이다.
 

배창범 명교생활관 행정팀장은 “명교생활관은 잠을 자는 공간일 뿐만 아니라 청정절융의 계명정신을 가지고 좋은 친구들이 모여 함께 지내는 공간이다.”며 “명교생활관 행정실에서도 학생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며 청정절융의 가치 실현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들을 준비하고 있다. 학생들이 공동생활을 위한 존중과 배려의 에티켓을 가지고 계명정신을 실천할 수 있는 생활관을 함께 만들어나가면 좋겠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사설] ‘부캐’를 던져라 ‘부캐’라는 말을 결혼식에서 신부가 드는 작은 꽃다발을 지칭하는 부케(bouquet)로 혼동했다면 트렌드에 둔감한 사람으로 취급받을 수 있다. ‘부캐’는 요즘 방송가에서 소위 ‘뜨는’ 신조어로 부(附)캐릭터를 줄여서 부르는 말이다. 온라인 게임에서 자신의 역할을 대신하는 캐릭터를 본(本)캐릭터라 부른다면, 부캐릭터는 원래 사용하던 것이 아닌 다른 부차적 캐릭터를 말한다. 쉽게 말하자면 자신이 주로 하는 일인 본업과 가끔씩 하는 부업 정도로 ‘본캐’와 ‘부캐’를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작금의 코로나19 시대 방송계에서는 본업보다 부업이 더 각광받는다. 먼저 ‘부캐’하면 이 용어를 유행시킨 개그맨 유재석을 빼놓을 수 없다. 예능 프로그램에서 그는 개그맨 유재석이 아닌 트로트 가수 ‘유산슬’, 혼성 댄스 그룹 ‘싹3’로 변신해 화제를 모았다. 추대엽은 자신의 본업인 코미디언보다 지금의 ‘부캐’인 ‘카피추’로 유튜브에서 더 유명해졌다. 이런 인기는 부캐릭터 선발대회라는 별도의 예능 프로그램을 탄생시키기도 한다. 이쯤 되면 부업이 본업이 된다. 이는 비단 연예인들에 국한되는 얘기가 아니다. 직장을 가진 일반인들이 퇴근 후 ‘부캐’로 변신하는 경우도 많다. 기획자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