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8.3℃
  • 구름많음강릉 14.5℃
  • 서울 9.1℃
  • 대전 12.5℃
  • 흐림대구 12.6℃
  • 구름많음울산 14.9℃
  • 흐림광주 13.7℃
  • 구름많음부산 16.0℃
  • 구름조금고창 14.3℃
  • 흐림제주 16.6℃
  • 흐림강화 7.9℃
  • 흐림보은 12.2℃
  • 흐림금산 12.6℃
  • 흐림강진군 14.5℃
  • 흐림경주시 15.2℃
  • 구름많음거제 16.0℃
기상청 제공

[고정란] 비사인





[우리말 정비소] ‘땡깡’, 발작 현상 중 간질병을 일컫는 일본말 “세달 만에 만난 외손주 지원이가 정말 귀엽다. 제 부모가 출근 한 뒤에 이 녀석과 함께 놀고 지낸지 보름이 지났다. 그동안 세 살 먹은 외손주는 할미가 낯선지 살갑게 와서 안기지 않았다. 행여 외손주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을까 싶어 아픈 무릎이지만 말을 태워주기도 하고 총놀이도 같이 하는 등 온갖 노력을 다해보았다. 그것이 통했는지 어제부터는 할미 치마 자락을 붙잡고 졸졸 따라다닌다. 그러더니 오늘 드디어 할미에게 ‘땡깡’을 부렸다. 이제 좀 친해졌다는 표현 같아 기뻤다. 퇴근하고 돌아온 애미가 오늘 잘 놀았냐고 해서 지원이의 ‘땡깡’ 부리던 모습을 찍어 보여 주었다.” 인터넷 검색창에 ‘땡깡’이라고 써 넣으니 위 글이 눈에 확 들어왔다. 외손주를 사랑하는 이 할머니는 아이의 모습을 날마다 일기처럼 써내려가고 있었다. 그뿐만이 아니다. 외손주가 ‘땡깡’ 부리는 모습을 동영상으로 찍어 올리고는 “지원이가 땡깡 부리는 귀여운 모습”이라고 써 놓았다. 이 할머니는 ‘땡깡’이 일본말에서 온 것을 모르고 쓰는 듯하다. 결론부터 말하자면 땡깡이란 말은 일본말 전간(癲癎, tenkan)을 말하며 전간이란 우리말로는 지랄병이라고 한다. 다른 말로는 간질(癎疾), 뇌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