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0.0℃
  • 흐림강릉 12.7℃
  • 서울 10.8℃
  • 박무대전 11.4℃
  • 박무대구 11.3℃
  • 흐림울산 14.4℃
  • 박무광주 11.6℃
  • 구름많음부산 14.9℃
  • 흐림고창 10.6℃
  • 흐림제주 16.7℃
  • 흐림강화 10.0℃
  • 흐림보은 9.0℃
  • 흐림금산 8.1℃
  • 흐림강진군 10.4℃
  • 구름많음경주시 10.4℃
  • 구름많음거제 14.6℃
기상청 제공

‘공인토익 성적향상격려장학’ 선발기준 변경

장학금 증액 등…내년부터 시행

 

오는 2019학년도부터 ‘공인토익 성적향상격려장학’의 선발기준이 변경된다.

 
자격기준은 장학금 신청 학기 내의 재학생이며 등록금 완납 후 인정학기가 8학기(건축학전공은 10학기) 이내인 학생들이다. 단, 의예과, 의학과, 간호학과, 약학대학은 제외된다. 


또한 신청기준은 기존에는 ‘공인토익 점수가 8등급(500점) 이상인 사람들 중에서 2등급 이상 향상된 사람’이었다면 이번에 ‘공인토익 점수가 500점 이상인 사람 중 점수구간이 향상된 사람’ 으로 변경되었다. 쉽게 말해 두 등급이 아닌 한 등급만 향상되어도 신청이 가능하게 된 것이다.


공인 토익성적은 장학금 신청 직전학기까지 COMpassK 승인을 받은 후 취득일자 기준 2년 이내의 성적이며 취득일자 순으로 향상된 성적이어야 한다. 동일 장학금 기수혜자는 수혜 당시의 최고점수를 기준으로 점수구간이 향상되어야 한다. 신청 기준표는 공인외국어점수 환산표에서 공인토익 성적향상격려장학 신청 구간표(위 표 참고)로 변경되었다.


장학금은 회당 30만원에서 회당 50만원으로 상향됐고 등록금 범위와 관계없이 중복수혜가 가능하다. 수혜가능횟수는 재학 중 2회에서 재학 중 4회에 한해 지급하는 것으로 확대되었다.

관련기사





[기자칼럼] 꼰대도 꼰대 나름이다 최근 들어 함부로 쓰기 무서운 말이 있다. 요즘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한번쯤은 들어봤을 법한 ‘꼰대’가 바로 그 단어이다. 누구나 한번쯤은 들어봤을 법 하다는 말은 그만큼 많은 사람들이 많이 그리고 쉽게 사용하고쉽게 듣는다는 의미일 것이다. 사전적 의미로 꼰대는 본래 아버지나 교사 등 나이 많은 남자를 지칭해 쓰는 말로 학생이나 청소년들이 쓰던 은어였다. 그러나 근래에는 자신의 구태의연한 사고방식을 타인에게 강요하는 이른바 꼰대질을하는 나이 많은 사람을 가리키는 말로 의미가 변형된 속어이다. 자신의 사고방식을 구태의연하게 타인에게 강요하는 사람 ‘만’을 꼰대라고 지칭하는 사전적 의미와는 달리, 최근에는그 의미가 변질돼 너무 쉽게 사용되는 것 같기도 하다. 요즘 주변에서 사용하는 꼰대의 뜻을 생각해보면 자신의 사고방식을 구태의연하게 강요하는 사람뿐만이 아니라 해야 할 말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본인이 기분이 나빠졌다는 이유로상대방에게 꼰대라는 낙인을 찍기도 한다. 그래서 가끔은 자신이 하는 말을 되새겨 보며 ‘나도 꼰대짓을 한 게 아닐까’,‘이렇게 말하면 꼰대라는 소리를 들을까’와 같은 생각들을 하면서 정작 해야 할 말을 아끼는 경우도 발생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