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16.1℃
  • 흐림강릉 21.5℃
  • 서울 16.9℃
  • 흐림대전 18.5℃
  • 흐림대구 20.5℃
  • 흐림울산 18.1℃
  • 흐림광주 18.6℃
  • 박무부산 18.8℃
  • 흐림고창 17.6℃
  • 안개제주 17.3℃
  • 구름많음강화 16.4℃
  • 구름많음보은 17.2℃
  • 흐림금산 17.8℃
  • 흐림강진군 18.7℃
  • 흐림경주시 18.2℃
  • 흐림거제 18.8℃
기상청 제공

창립 118주년 기념 폴란드 영화음악 콘서트

‘창립 118주년 기념 폴란드 영화음악 콘서트’가 지난 18일에서 19일까지 이틀에 걸쳐 계명아트센터에서 열렸다. 이번 연주회에서는 크제시미르 뎅브스키(K. Debski·작곡가)의 지휘아래 폴란드 국립쇼팽음악대학교의 관현악 연주단 20여 명과 우리학교 관현악전공 학생 40여 명이 ‘불과 검’, ‘오랜이야기’ 등의 폴란드 영화음악을 연주했다.

크라우디우스 바란 폴란드 국립쇼팽음악대학교 총장은 “계명대와 공동으로 연주회를 가지게 돼 매우 영광스럽다.”며 소감을 전했다.

관련기사





[사설]위기를 극복하는 지혜 우리나라는 현재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때문에 절체절명의 위기를 맞고 있다. 대학도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위기를 맞았다. 지금 코로나19는 국가의 중앙 및 지방 행정 조직, 입법 조직의 능력, 사회 곳곳에 도사리고 있던 문제, 그리고 국민의 수준까지 적나라하게 드러내고 있다. 이처럼 각종 문제는 평소에는 잘 드러나지 않다가 결정적인 순간에 드러난다. 유사 이래 크고 작은 위기는 언제나 있었다. 문제는 위기를 어떻게 극복하느냐이다. 위기를 극복하는 방법은 다양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평상심을 유지하는 일이다. 평상심을 잃으면 우왕좌왕 일의 순서를 정확하게 판단하지 못할 뿐 아니라 문제의 본질을 파악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안타깝게도 우리나라는 큰 위기를 맞아 평상심을 제대로 유지하지 못하고 있다. 물론 평소에도 평상심을 유지하기가 어려운데 위기 때 평상심을 유지하기란 더욱 어렵다. 그러나 평소에 평상심을 잃으면 큰 문제가 일어나지 않을 수도 있지만, 위기 때 평상심을 잃으면 자칫 돌이킬 수 없는 결과를 낳을 수도 있다. 위기 때일수록 큰 지혜를 발휘해야 한다. 역사는 지혜를 얻는데 아주 효과적인 분야다. 역사는 위기 극복의 경험을 풍부하게 기록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