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6.4℃
  • -강릉 21.9℃
  • 흐림서울 28.1℃
  • 구름많음대전 30.3℃
  • 구름많음대구 30.3℃
  • 구름많음울산 30.6℃
  • 흐림광주 29.4℃
  • 구름조금부산 28.5℃
  • -고창 29.8℃
  • 구름조금제주 31.6℃
  • -강화 27.3℃
  • -보은 30.4℃
  • -금산 30.2℃
  • -강진군 29.5℃
  • -경주시 31.3℃
  • -거제 31.9℃
기상청 제공

대구 또 열대야..밤 더위 다시 기승

경북 내륙 폭염주의보 발표

(대구=연합뉴스) 류성무 기자 = 대구지역에 또 열대야가 나타나는 등 제7호 태풍 갈매기의 영향으로 잠시 소강상태를 보였던 밤 더위가 다시 기승을 부리고 있다.

22일 대구기상대에 따르면 이날 아침 대구지역의 아침 최저기온이 25.3도로 열대야를 기록했다.

또 경북 경산은 아침 최저기온이 25.0도를 기록했고 포항(24.8도), 영덕(23.8도), 울진(23.8도) 등 경북 동해안 대부분의 지역이 `푹푹 찌는' 무더운 밤 날씨를 보였다.

열대야란 아침 최저기온이 25도를 넘을 때를 말한다.

후텁지근한 날씨가 밤까지 이어지자 대구스타디움 일대에는 새벽까지 돗자리를 깔고 밤 피서를 즐기는 가족단위 시민들로 붐볐고 텐트까지 곳곳에서 눈에 띄었다.

또 신천 둔치와 수성 못, 달서구 월광 수변공원 등에도 밤 피서에 나선 시민의 발길이 이어졌다.

대구기상대는 전날 오후 5시를 기해 대구와 경산.청도.성주.칠곡.영덕 등에 폭염주의보를 발효한 데 이어 이날 오전 5시를 기해 경북 군위에 폭염주의보를 추가로 발표했다.

대구기상대 관계자는 "오늘(22일) 구름이 많은 가운데 대구의 낮 최고기온이 섭씨 33도까지 치솟는 등 더위가 이어지겠으며 곳에 따라 5~10㎜의 비가 내리겠다"고 예보했다.

tjdan@yna.co.kr
(끝)
<저작권자(c)연합뉴스. 무단전재-재배포금지.> 2008/07/22 07:04 송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