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3.4℃
  • 흐림강릉 12.7℃
  • 연무서울 14.9℃
  • 안개대전 13.8℃
  • 흐림대구 16.6℃
  • 흐림울산 16.9℃
  • 광주 14.3℃
  • 흐림부산 17.8℃
  • 흐림고창 12.8℃
  • 제주 17.1℃
  • 구름많음강화 13.0℃
  • 흐림보은 13.4℃
  • 흐림금산 13.0℃
  • 흐림강진군 17.2℃
  • 흐림경주시 16.1℃
  • 흐림거제 18.5℃
기상청 제공

[어플놀이터] 음식점에 갈 필요 없이 원하는 요리를 집에서!

키친 스토리

● 카테고리 : 음식 및 음료
● 가격 : 무료
● 언어 : 한국어

 

맛있는 음식을 싫어하는 사람이 있을까요? 우리는 멀고 시간이 오래 걸리는 곳이라도 맛있는 음식을 위해서라면 기꺼이 기다립니다. 그만큼 우리 인생에서 맛있는 음식이 주는 희열이 크다는 생각이 듭니다. 반면 요리를 하는 것에 대해서 어떻게 생각하세요? 맛있는 음식을 먹는 것과 반대로 요리를 직접 하는 것은 무척 귀찮고 번거롭게만 느껴집니다. 하지만 내 손으로 요리를 하면서 근사한 맛을 내는 것을 생각해보세요. 더 이상 먼 곳을 가지 않아도 되고 기다리지 않아도 되며 돈도 아낄 수 있습니다. 혹시 여러분도 직접 요리를 하고 싶다는 생각이 드시나요? 그렇다면 ‘키친 스토리’ 앱을 소개해드립니다. 키친 스토리는 다양한 음식의 레시피를 제공해주는 앱으로 벌써 수백만 사용자들이 즐겨 사용하고 있습니다. 

 

● 다양한 레시피를 구경할 수 있는 ‘투데이’ 메뉴
앱을 처음 켜면 가장 먼저 예쁘고 먹음직스러운 음식 사진들에 매료됩니다. 투데이 메뉴에서는 아침 및 브런치, 저녁, 디저트, 비건을 위한 음식 등 정말 다양한 음식들을 만나볼 수 있습니다. 인스타그램의 사진을 구경하듯 처음 보는 음식들을 정신없이 구경하는 재미를 제공합니다. 썸네일 이미지에는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이 요리를 좋아하는 지 ‘like’ 수, 소요시간, 요리 제목이 나타납니다. 마음에 드는 사진을 발견하셨으면 클릭을 해서 자세히 알아보죠. 저는 15분짜리 프렌치 토스트를 클릭해보았는데요, 상세 페이지에서는 요리 과정을 담은 영상, 별점, 레시피 저장하기, 공유하기, 리뷰, 재료, 사용안내 비디오, 요리 과정이 세세하게 담겨 있습니다. 저는 이 페이지에서 하나씩 모든 과정을 따라해 보았는데요, 정말 쉽고 간단하게 맛있는 토스트를 완성하였습니다.


● 초보자를 위한 ‘조리법’ 메뉴
깍뚝썰기는 어떻게 해야 하는 지, 파는 어떻게 썰고, 당근은 어떻게 잘라야 할 지 아무것도 모르더라도 걱정하지 마세요. 키친스토리에는 조리법이라는 비디오가 있습니다. 이 앱에는 마늘 다듬는 법, 파 자르는 법에서부터 우유 끓이는 법, 생선 뼈 발라내는 법 등 엄마에게도 배우지 못할 노하우가 담겨 있습니다. 동영상을 보면서 칼을 잡고 재료를 다듬어보세요. 잘 다듬어진 재료를 보고 나면 분명 성취감을 얻을 것입니다.

 

● 잊지 않고 재료 구매!  ‘쇼핑’ 메뉴
만약 내일 저녁을 위한 메뉴를 정하였다면 상세 페이지 내 재료 항목에 있는 쇼핑 리스트에 추가를 클릭하세요. 그렇게 하면 쇼핑 메뉴로 구매할 내역이 저장됩니다. 이제 가까운 마트로 가서 빠지지 않고 재료를 구매할 수 있겠죠?  저는 항상 마트에 가면 재료가 생각이 나지 않았는데 이제 쇼핑 메뉴를 적극적으로 활용합니다. 

이 앱에서 한 가지 아쉬운 점은 한식이 거의 없다는 점입니다. 외국 앱이다 보니 한국 음식에 대한 정보가 많지 않은데요, 이럴 때는 유튜브를 활용해보세요. 유튜브에서도 다양한 레시피, 디저트 만드는 법이 공유되어 있습니다. 

관련기사





[기자칼럼] 꼰대도 꼰대 나름이다 최근 들어 함부로 쓰기 무서운 말이 있다. 요즘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한번쯤은 들어봤을 법한 ‘꼰대’가 바로 그 단어이다. 누구나 한번쯤은 들어봤을 법 하다는 말은 그만큼 많은 사람들이 많이 그리고 쉽게 사용하고쉽게 듣는다는 의미일 것이다. 사전적 의미로 꼰대는 본래 아버지나 교사 등 나이 많은 남자를 지칭해 쓰는 말로 학생이나 청소년들이 쓰던 은어였다. 그러나 근래에는 자신의 구태의연한 사고방식을 타인에게 강요하는 이른바 꼰대질을하는 나이 많은 사람을 가리키는 말로 의미가 변형된 속어이다. 자신의 사고방식을 구태의연하게 타인에게 강요하는 사람 ‘만’을 꼰대라고 지칭하는 사전적 의미와는 달리, 최근에는그 의미가 변질돼 너무 쉽게 사용되는 것 같기도 하다. 요즘 주변에서 사용하는 꼰대의 뜻을 생각해보면 자신의 사고방식을 구태의연하게 강요하는 사람뿐만이 아니라 해야 할 말을 했음에도 불구하고 본인이 기분이 나빠졌다는 이유로상대방에게 꼰대라는 낙인을 찍기도 한다. 그래서 가끔은 자신이 하는 말을 되새겨 보며 ‘나도 꼰대짓을 한 게 아닐까’,‘이렇게 말하면 꼰대라는 소리를 들을까’와 같은 생각들을 하면서 정작 해야 할 말을 아끼는 경우도 발생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