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5.5℃
  • 맑음강릉 31.6℃
  • 맑음서울 25.8℃
  • 맑음대전 29.1℃
  • 맑음대구 31.1℃
  • 구름조금울산 25.4℃
  • 맑음광주 29.1℃
  • 구름많음부산 25.1℃
  • 맑음고창 ℃
  • 구름많음제주 23.6℃
  • 맑음강화 20.5℃
  • 맑음보은 27.8℃
  • 맑음금산 28.5℃
  • 맑음강진군 29.9℃
  • 맑음경주시 32.3℃
  • 구름많음거제 26.3℃
기상청 제공

‘2022년 대한양궁협회 유공자 시상식’서 양궁부 지도자상, 최우수 단체상 등 수상

 

지난 1월 27일 그랜드인터콘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호텔에서 ‘2022년 대한양궁협회 유공자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류수정 본교 양궁부 감독과 남자 양궁팀이 한국양궁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지도자상과 최우수단체상을 각각 수상했다.


류수정 감독은 30여 년 동안 본교 양궁부 감독으로 재직하며, 다양한 국제 규모 대회에서 국가대표팀을 이끌었으며, 특히 지난 2020 도쿄올림픽에서 다시 한번 우리나라 양궁 국가대표팀의 감독을 맡았다. 이에 지난해 대한체육회 지도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또한 우리학교 남자양궁팀은 지난해 전국종별선수권대회, 대통령기, 대학선수권대회, 전국체전에서 우승하는 등 국내대회를 휩쓸었으며, 그중 서민기(체육학·4) 씨는 전국체전 3관왕과 제56회 전국남여양궁종별선수권대회 4관왕을 차지했다.


류수정 감독은 “영광스럽고, 선수들이 잘 따라줘서 고맙게 생각한다.”며, “한국양궁은 세계적 수준이지만, 최고를 유지하기 위해 유망주를 발굴하고, 기술을 발전시켜 더 훌륭한 선수들을 많이 배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