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2.9℃
  • 맑음강릉 27.2℃
  • 구름많음서울 25.1℃
  • 구름조금대전 26.1℃
  • 맑음대구 26.2℃
  • 맑음울산 24.1℃
  • 맑음광주 25.2℃
  • 맑음부산 24.5℃
  • 맑음고창 23.1℃
  • 맑음제주 25.5℃
  • 구름많음강화 22.8℃
  • 맑음보은 23.4℃
  • 맑음금산 24.3℃
  • 맑음강진군 22.3℃
  • 맑음경주시 22.3℃
  • 맑음거제 22.2℃
기상청 제공

계명문학상 작품보기

제27회 계명문화상 시 부문 심사평-고은 시인

  • 작성자 : 계명대신문사
  • 작성일 : 2007-05-21 12:57:45

제27회 계명문화상 시 부문 심사평입니다.

 

심사위원: 고은 시인

 

 

심사평

 

지금 우리 시단에는 타자가 없는 세계에 묻혀 있는 떨거지가 있다. 세상에 살되 사진의 언어만으로 사는 것처럼 보인다. 거기에 타자의 언어가 다가갈 열린 문은 없다.
그러므로 모든 진실은 자신의 진실일 뿐이다. 그들의 내면은 난잡하다.
이 같은 소통 없는 세계가 언제까지 계속될 것인가.
지난날의 어느 시기가 너무 큰 담론들에 짓눌려 있던 반동이 너무 길다.
바로 이런 시단의 풍속이 대학신문 응모작품에서도 드러나고 있다. 하지만 우리 시의 가능성에는 다른 풍속을 반드시 낳을 것이다.
나는 오래전 1회, 2회 응모작품을 본 적이 있다. 그 감회와 함께 이번의 예선 작품을 보게 되었다.
세 개의 가작도 골라보았으나 부득이 한 개의 당선작만을 낼 수밖에 없었다. 당선작이 있다. ‘벵골의 호랑이 사냥’이다. 이것을 주저 없이 추천한다.
시풍이 있다. 시풍이 위풍당당하다. 문체가 역동적이다. 자기 속의 어떤 정서적 배설이 아니라 탁 트인 야생에의 투신이 생동감을 일으킨다. 또한 인류사적 사고가 담겨 있다. 여기에 더하여 인간의 폭력성에 대한 고발에도 소홀하지 않고 있는 것이다. 앞으로도 이토록 커다란 서술행위가 계속되기 바란다.

네티즌 의견 0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158 제 29회 계명문화상 소설 부문 당선작-김수진(경희대 국어국… 계명대신문사 2009/05/25
157 제 28회 계명문화상 소설부분 당선작 - 다소 타히티적인 계명대신문사 2008/05/25
156 제 28회 계명문화상 소설부분 심사평 - 성석제 소설가 계명대신문사 2008/05/25
155 제28회 계명문화상 시부분 당선작(공동수상) 계명대신문사 2008/05/25
154 제28회 계명문화상 시 부문 심사평-안도현 시인 계명대신문사 2008/05/25
* 제27회 계명문화상 시 부문 심사평-고은 시인 계명대신문사 2007/05/21
152 제27회 계명문화상 시 부문 당선작-김재현(경희대학교 국어… 계명대신문사 2007/05/21
151 제27회 계명문화상 소설 부문 심사평-은희경 소설가 계명대신문사 2007/05/21
150 제27회 계명문화상 소설 부문 당선작-이대로(중앙대 문예창… 계명대신문사 2007/05/21
149 제26회 계명문화상 소설 부문 심사평-성석제 소설가 계명대신문사 2006/08/28
148 제26회 계명문화상 소설 부문 당선작-전아리(연세대학교 인… 계명대신문사 2006/08/28
147 제26회 계명문화상 시 부문 심사평-안도현 시인 계명대신문사 2006/08/28
146 제26회 계명문화상 시 부문 당선작-김윤희(서울예전 문예창… 계명대신문사 2006/08/28
145 제25회 계명문화상 소설 부문 심사평-민현기 교수 계명대신문사 2006/08/28
144 제25회 계명문화상 소설 부문 당선작-정한아(건국대 국어국… 계명대신문사 2006/08/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