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8.6℃
  • 구름많음강릉 29.5℃
  • 흐림서울 28.2℃
  • 구름조금대전 28.8℃
  • 구름많음대구 29.6℃
  • 구름많음울산 26.9℃
  • 구름조금광주 30.3℃
  • 구름조금부산 27.8℃
  • 맑음고창 29.8℃
  • 구름많음제주 29.6℃
  • 구름조금강화 27.3℃
  • 구름많음보은 28.7℃
  • 구름조금금산 28.3℃
  • 구름많음강진군 30.2℃
  • 맑음경주시 30.4℃
  • 맑음거제 27.5℃
기상청 제공

제22회 계명교사상 시상식

손권목(상원고) ・ 박종희(안동고) 교사 수상


지난 11일 본관에서 ‘제22회 계명교사상 시상식’이 열렸다. 이날 행사는 이종순 대구 남부교육지원청 교육장, 김준호 경상북도교육청 교육정책국장을 비롯해 역대 수상자 및 수상자 가족, 제자 등 1백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수상자로는 학생 및 진로지도 분야에 손권목(상원고) 교사, 교육연구 분야에 박종희(안동고) 교사가 각각 선정됐다.

학생 및 진로지도 분야 수상자인 손권목 교사는 급변하는 교육현장에서 학생들의 적성에 맞는 진학과 진로지도에 전력을 다하고, 학교생활에 잘 적응하지 못하는 학생들을 헌신과 사랑으로 지도하여 학부모들의 추천으로 대구광역시교육청 ‘아름다운 선생님’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교육연구 분야 수상자인 박종희 교사는 다년간 수학교과 관련 교육자료를 개발 및 집필하고 각종 연구위원으로 교과과정 개발 활동을 활발히 해왔으며 교육현장의 변화를 위해 연구하는 등 공교육 발전에 공헌도 했다.

이날 신일희 총장은 인사말을 통해 “수상하신 두 분 선생님께 축하의 말씀을 전한다.”며, “우리 청소년들이 건강한 정신으로 성장해 이 나라에 꼭 필요한 인재가 될 수 있도록 키워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계명교사상은 1996년 제정되어 지금까지 대구·경북지역 59명의 교사들에게 시상했으며, 명실공히 교육계 최고 권위의 상으로 발전해왔다. 계명교사상 수상자에게는 상금 1천만원과 상패를 시상하며, 재직학교에도 5백만원의 상금을 시상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