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28.5℃
  • 맑음강릉 26.6℃
  • 구름조금서울 28.5℃
  • 구름많음대전 27.4℃
  • 구름많음대구 26.6℃
  • 구름많음울산 22.7℃
  • 흐림광주 24.8℃
  • 흐림부산 21.3℃
  • 흐림고창 25.5℃
  • 제주 19.8℃
  • 맑음강화 24.8℃
  • 구름많음보은 26.1℃
  • 흐림금산 26.2℃
  • 흐림강진군 22.8℃
  • 구름많음경주시 26.3℃
  • 흐림거제 21.1℃
기상청 제공

재학생 419명 코로나19 학업 장려비 양보

양보로 마련된 재원, 학업 장려비 추가 지급에 활용

경제적 어려움 겪는 118명 선발…1인당 100만원 지급키로

지난 4월 27일 우리학교는 장기화되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이하 코로나19) 확산에 의한 학생들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고자 학부·대학원 전체 재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코로나19 극복 학업 장려비'(이하 학업 장려비)를 1차로 지급했다. 2차 지급은 5월 18일에 이뤄질 예정이다.

 

장학복지팀에 따르면 두 차례에 걸친 학업 장려비 지급에 약 42억원이 투입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419명의 학생은 자신보다 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을 위해 학업 장려비를 양보했다. 양보로 마련된 재원은 일부 학생들을 대상으로 하는 학업 장려비 추가 지급에 활용된다.

 

우리학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소득이 감소한 소상공인 및 급여생활자 가정, 가계곤란 가정의 재학생 118명을 선발해 이들에게 1인당 100만원씩 총 1억1천800만원을 추가로 지급하기로 했으며, 학과별로 양보 학생 비율에 맞춰 수혜자를 선발한다. 추가 학업 장려비 신청 기간은 4월 29일부터 5월 15일까지이며, 이는 6월 초에 지급될 예정이다.

 

한편 6월 초, 학업 장려비를 양보한 학생들을 대상으로 명예장학증서 및 총장 명의의 감사 서신과 별도의 기념품이 전달될 예정이다.





[사설]위기를 극복하는 지혜 우리나라는 현재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때문에 절체절명의 위기를 맞고 있다. 대학도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위기를 맞았다. 지금 코로나19는 국가의 중앙 및 지방 행정 조직, 입법 조직의 능력, 사회 곳곳에 도사리고 있던 문제, 그리고 국민의 수준까지 적나라하게 드러내고 있다. 이처럼 각종 문제는 평소에는 잘 드러나지 않다가 결정적인 순간에 드러난다. 유사 이래 크고 작은 위기는 언제나 있었다. 문제는 위기를 어떻게 극복하느냐이다. 위기를 극복하는 방법은 다양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평상심을 유지하는 일이다. 평상심을 잃으면 우왕좌왕 일의 순서를 정확하게 판단하지 못할 뿐 아니라 문제의 본질을 파악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안타깝게도 우리나라는 큰 위기를 맞아 평상심을 제대로 유지하지 못하고 있다. 물론 평소에도 평상심을 유지하기가 어려운데 위기 때 평상심을 유지하기란 더욱 어렵다. 그러나 평소에 평상심을 잃으면 큰 문제가 일어나지 않을 수도 있지만, 위기 때 평상심을 잃으면 자칫 돌이킬 수 없는 결과를 낳을 수도 있다. 위기 때일수록 큰 지혜를 발휘해야 한다. 역사는 지혜를 얻는데 아주 효과적인 분야다. 역사는 위기 극복의 경험을 풍부하게 기록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