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3.0℃
  • 흐림강릉 27.5℃
  • 흐림서울 21.7℃
  • 흐림대전 26.7℃
  • 구름많음대구 29.4℃
  • 맑음울산 27.5℃
  • 구름많음광주 27.2℃
  • 맑음부산 22.9℃
  • 구름많음고창 27.6℃
  • 맑음제주 22.8℃
  • 흐림강화 20.2℃
  • 흐림보은 25.5℃
  • 흐림금산 26.4℃
  • 구름많음강진군 26.7℃
  • 맑음경주시 30.3℃
  • 맑음거제 24.5℃
기상청 제공

계명대 동산의료원, 새 병원 설계 착수

URL복사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계명대 동산의료원이 성서캠퍼스에 1천여병상 규모의 새 병원을 설립하기 위한 설계작업에 들어갔다.

18일 동산의료원에 따르면 미국내 병원 설계실적 50위 이내인 회사와 공동업무 수행을 조건으로 하는 설계경기를 통해 ㈜삼우종합건축사사무소를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 지난 달 말 새 병원 설계용역 계약을 체결했다.

동산의료원은 '감동의 손길이 함께 하는 치유의 동산'이라는 콘셉트를 반영하는 설계용역을 거쳐 1년 뒤 착공한다는 계획이다.

새 병원은 오는 2013년께 계명대 성서캠퍼스 의료시설부지(지하철 2호선 강창역 부근)에 지하 4층, 지상 20층, 연면적 16만4천여㎡ 규모로 건립되며 이곳에는 1천33병상의 병동과 함께 1천450대의 차량을 수용할 수 있는 주차장이 들어선다.

동산의료원은 새 병원에 특정질환 전문진료센터를 구축해 오는 12월 준공 예정인 의과대학, 간호대학, 의과학연구동 등과 연결하는 '첨단 인텔리전트 빌딩시스템'을 갖출 예정이다.

새의료원 건립추진본부 관계자는 "동산의료원은 110년 전 '제중원'이라는 이름으로 설립돼 지역사회에서 보건의료 서비스와 의학연구, 선교에 역할을 해왔다"며 "새 병원 설립은 동산의료원이 최첨단 병원으로서 미래의 100년을 준비하는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mshan@yna.co.kr
(끝)

<저 작 권 자(c)연 합 뉴 스. 무 단 전 재-재 배 포 금 지.> [2009-08-18 10:12 송고]

관련기사





[사설] 다수결주의·합리주의 정치모델과 국가행복도 한국의 민주주의는 사실상 민주주의의 정체 또는 퇴행이라고 볼 수 있는 위기 가능성의 징후가 많다. 정치권에 대한 국민의 낮은 신뢰도, 정체성이 없는 정당정치 등은 한국 정치의 낮은 제도화 수준을 반영하고 있다. 이처럼 민주주의 토대를 위한 사회적 기반의 붕괴와 민주주의 절차의 핵심인 정당체제의 역할이 실종된 한국의 정치 상황에서 국민이 행복한 삶을 영위하기 위해 한국정치가 어떠한 방향으로 나아가야 하는지에 대한 함의를 제시하기 위해 다수결주의와 합의주의 정치모델에 대해 말하고자 한다. 다수결주의는 말 그대로 다수의 뜻이 지배하는 정치원리를 의미한다. 이 원리는 다수를 점한 세력에게 정치권력을 집중시키는 것이며, 일사분란하고 결단력 있는 리더십과 신속한 의사결정을 가능하게 하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다수결주의는 다수를 점하는 정치세력이 권력을 독점하기 때문에 야당은 다음 선거에서 권력을 획득하기 전까지는 침묵해야 한다. 다수결주의는 이러한 면에서 매우 배타적이고 경쟁적이고 적대적이다. 다수결주의가 작동되는 가장 대표적인 나라는 미국이다. 합의주의는 다수가 지배하는 정치원리라는 면에서는 다수결주의와 다를 바 없으나, 다수에 의한 지배를 최소한의 기준으로 삼는다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