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15.5℃
  • 구름조금강릉 17.1℃
  • 맑음서울 19.1℃
  • 맑음대전 19.1℃
  • 박무대구 16.9℃
  • 맑음울산 19.4℃
  • 맑음광주 19.3℃
  • 구름조금부산 20.1℃
  • 맑음고창 19.7℃
  • 구름조금제주 22.7℃
  • 맑음강화 19.3℃
  • 구름조금보은 14.6℃
  • 맑음금산 14.7℃
  • 구름조금강진군 19.8℃
  • 구름조금경주시 15.2℃
  • 구름조금거제 19.2℃
기상청 제공

대학보도

전체기사 보기

기지개 켜는 캠퍼스, 10월 27일부터 전면 대면수업

‘확진자 발생 우려’, ‘대면수업 불가피’ 등 학생 여론 엇갈려

코로나19 확산의 여파로 제한적으로 운영됐던 대면수업이 학사일정 9주차에 접어드는 10월 27일부터 전면 실시될 것으로 보인다. 지난 8월 19일 교무처가 발표한 2021학년도 2학기 수업 운영 방안에 따르면 우리학교는 개강 후 4주차(9월 1일~28일)까지는 지난 학기와 마찬가지로 대면수업과 비대면 수업을 병행하며, 5주차부터 8주차(9월 29일~10월 26일)까지는 실험·실습·실기 과목과 수강정원이 50명 이하인 이론 강의는 대면으로 진행한다. 또한 수강정원이 51~99명인 이론 강의는 담당 교수 재량에 따라 대면(교차) 혹은 비대면 방식을 선택할 수 있다. 그러나 수강정원이 100명 이상인 대형 강의는 반드시 비대면으로만 가능하다. 9주차(10월 27일~)부터는 강의 규모와 이론, 실습 강의 여부를 불문하고 전면 대면수업으로 전환된다. 단, 이는 “코로나19 감염 상황에 따른 정부 정책 등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고 교무처는 밝혔다. 우리학교의 이같은 결정은 대면활동의 단계적 확대를 허용한 교육부 방침과 더불어, 비대면 수업이 초래하는 여러 가지 문제들을 극복하려는 노력으로 보인다. 지난 8월 9일 교육부는 ‘대학 2학기 방역 관리 및 학사 운영 방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