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6.0℃
  • 맑음강릉 14.9℃
  • 박무서울 9.8℃
  • 박무대전 10.2℃
  • 맑음대구 11.5℃
  • 맑음울산 12.8℃
  • 박무광주 10.0℃
  • 맑음부산 14.5℃
  • 구름조금고창 10.0℃
  • 구름조금제주 18.3℃
  • 구름많음강화 9.6℃
  • 맑음보은 6.4℃
  • 맑음금산 4.4℃
  • 맑음강진군 11.0℃
  • 맑음경주시 11.5℃
  • 맑음거제 13.5℃
기상청 제공

2022학년도 신입생부터 ‘스마트 비즈니스 교육’ 의무화

4단계에 걸쳐 AI·컴퓨터·창업 교육을 교양 필수로

URL복사

우리학교가 ‘스마트 비즈니스 교육(이하 스마트 교육)’을 교양 필수 과목으로 지정하고 2022학년도 신입생부터 적용하기로 했다. 스마트 교육은 4차 산업혁명과 디지털 전환 시대에 적응할 수 있는 역량 확보를 목표로 AI와 컴퓨터사고 교육 등을 포함하고 있다. 이는 ‘퍼스널 브랜딩(Personal Branding)’ 시대에 걸맞는 인재를 양성하고, 대학 경쟁력을 높이기 위한 정책으로 풀이된다.

 

내년부터 도입되는 스마트 교육은 0단계부터 3단계까지 단계적으로 진행된다. 0단계에서는 ‘AI와 컴퓨터사고(1학점)’ 소양교육을 시작으로, 1단계에서는 ‘스마트 비즈니스와 창업 기초(2학점)’ 강의를 통해 온라인 비즈니스와 플랫폼에 대한 이해를 높인다. 또한 2단계에서는 학과별로 개설된 ‘전공 프로젝트’ 교과목과 연계하여 스마트 비즈니스 창업 실무 교육을 진행한다. 이때 학생들은 다양한 비교과 활동에 참여하는 한편, 구체적인 온라인 창업 아이디어를 담은 계획서를 작성하게 된다. 마지막 3단계에서는 ‘실천창업현장실습(3학점)’ 강의를 통해 창업지원단과 연계하여 사업화를 위한 실무 교육을 진행하고, 실제 창업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원한다.

 

우리학교는 스마트 교육 체계를 원만히 정착시키기 위해 다양한 비교과 프로그램을 개발 및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스마트 비즈니스 역량을 인증할 수 있는 ‘스마트 비즈니스 마이크로 디그리(학위)’ 과정 신설과 창업 동아리 장려금 지급도 검토하고 있다.

 

신일희 총장은 “2022학년도 신입생 전원에게 전공과 상관없이 ‘스마트 비즈니스’ 교과목들을 교양필수로 지정했다”며 “시대에 맞춰 교육도 변화와 혁신이 필요하다. 4차 산업혁명 속에서 학생들에게 기본적인 디지털 역량을 길러주고 새 시대를 선도할 인재로 거듭나도록 대학이 나서야 할 때이다”라고 말했다.





[사설] ‘단계적 일상회복’에 들어서며 오늘부터 새로운 방역 체계가 시행된다. ‘단계적 일상회복’이다. 일부 예외가 있지만 모든 시설의 상시 영업이 가능하고, 사적 모임은 10명까지, 행사의 경우 100명까지 모일 수 있다고 한다. 코로나19가 국내에 유입된 지 어느덧 2년째다. 누구나 알고 있고 흔히들 하는 말이지만, 인간의 삶은 코로나 이전과 이후로 나뉜다. 코로나19가 초래한 피해는 개인과 사회에 걸쳐 이루 말할 수 없이 크고도 깊지만, 교육 분야의 피해는 다른 분야에 비해서 유독 심각하다. 회복할 수 없다는 점에서, 개인의 인지 여부와 별도로 피해는 지속될 것이다. 학교 문을 닫는 것은 어느 시대나 극히 중대한 의미를 갖는 일이다. 더욱이, 질병으로 학교 문을 닫은 유례를 찾기 어렵다. 대부분의 교사 및 교수, 학생에게 강제된 비대면 수업이 구체적으로 어떤 결과를 초래하였느냐에 대해서는 앞으로 여러 연구가 제출되겠지만, 하나 분명한 점은 교원과 학생들 모두 비대면 수업의 한계를 절감했다는 점이다. 우리 대학에도 기왕에 다수의 온라인 수업이 있었지만 그 존립의 바탕은 대면수업이라는 것이 분명해졌다. 다행히 우리 대학은 이번 학기 시작부터 대면수업 위주의 학사운영을 하고 있다. 많은 준비와 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