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0.2℃
  • 맑음강릉 16.9℃
  • 연무서울 23.8℃
  • 구름조금대전 26.4℃
  • 구름많음대구 26.7℃
  • 구름많음울산 18.4℃
  • 연무광주 24.3℃
  • 구름많음부산 20.1℃
  • 구름조금고창 25.4℃
  • 구름많음제주 19.7℃
  • 구름많음강화 19.0℃
  • 구름조금보은 26.2℃
  • 구름조금금산 27.2℃
  • 구름많음강진군 20.3℃
  • 구름많음경주시 23.9℃
  • 구름많음거제 20.0℃
기상청 제공

국적을 넘어 하나 된 계명가족

국제문화축전 … 한국어 퀴즈대회 등 각종 세계 문화 체험 행사 진행

 

지난 10월 1일부터 11일까지 ‘창립 120주년 기념 국제문화축전’이 열렸다. 국제문화축전 행사로는 ‘한글 이름 꾸미기 대회’, ‘한국어 퀴즈대회’, ‘Global Festival’, ‘세계 음식의 날’ 등이 진행됐다.

 

지난 7일에 열린 ‘한국어 퀴즈대회’는 O/X퀴즈, 몸으로 단어 설명하기, 한국어 골든벨&받아쓰기 등 다양한 종목의 퀴즈가 진행된 가운데 대만 유학생 남금송(한국어학당) 씨가 최우승을 차지했다. 남금송 씨는 “한류드라마를 통해 한국을 좋아하게 됐고, 좀 더 공부하고 싶어 유학을 왔는데 이번 대회에서 우승한 것이 좋은 추억이 될 것 같다.”고 소감을 밝혔다.

 

8일에 진행된 ‘Global Festival’은 계명아트센터에서 열렸으며 ‘외국인 교수와 유학생의 학기’ 선포식, 세계 전통의상 패션쇼, 외국인 교수 및 유학생 공연이 진행됐다. 공연은 25개국, 58명의 외국인 학생들이 참여한 전통의상 패션쇼와 더불어 각 나라의 전통춤과 노래로 채워졌다.

 

또한 지난 10일에 열린 ‘세계 음식의 날’ 행사는 아시아, 유럽, 아메리카, 아프리카 등 23개국 유학생이 참가하였고 팽이치기, 투호, 떡 만들기 등 한국전통문화체험 부스도 운영됐다. 행사에 참석한 김동우(기계자동차공학・3) 씨는 “평소 접해볼 기회가 없던 세계 각국의 음식을 먹을 수 있어 좋은 기회인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한글 이름 꾸미기 대회’는 지난 9월 2일부터 20일까지 작품을 접수받아 진행됐으며, 선정된 우수작 60점은 국제문화축전 행사 기간 동안 동영관 1층 로비에서 전시가 이루어졌다. 대상은 중국 유학생 진아군(한국어학당) 씨가 받았고 이외에도 우수상 8명, 장려상 10명 등 총 19명의 학생들이 수상했다.





[사설]위기를 극복하는 지혜 우리나라는 현재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때문에 절체절명의 위기를 맞고 있다. 대학도 지금까지 경험하지 못한 위기를 맞았다. 지금 코로나19는 국가의 중앙 및 지방 행정 조직, 입법 조직의 능력, 사회 곳곳에 도사리고 있던 문제, 그리고 국민의 수준까지 적나라하게 드러내고 있다. 이처럼 각종 문제는 평소에는 잘 드러나지 않다가 결정적인 순간에 드러난다. 유사 이래 크고 작은 위기는 언제나 있었다. 문제는 위기를 어떻게 극복하느냐이다. 위기를 극복하는 방법은 다양하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평상심을 유지하는 일이다. 평상심을 잃으면 우왕좌왕 일의 순서를 정확하게 판단하지 못할 뿐 아니라 문제의 본질을 파악하지 못하기 때문이다. 안타깝게도 우리나라는 큰 위기를 맞아 평상심을 제대로 유지하지 못하고 있다. 물론 평소에도 평상심을 유지하기가 어려운데 위기 때 평상심을 유지하기란 더욱 어렵다. 그러나 평소에 평상심을 잃으면 큰 문제가 일어나지 않을 수도 있지만, 위기 때 평상심을 잃으면 자칫 돌이킬 수 없는 결과를 낳을 수도 있다. 위기 때일수록 큰 지혜를 발휘해야 한다. 역사는 지혜를 얻는데 아주 효과적인 분야다. 역사는 위기 극복의 경험을 풍부하게 기록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