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동두천 24.1℃
  • -강릉 29.8℃
  • 맑음서울 26.5℃
  • 맑음대전 27.5℃
  • 맑음대구 28.8℃
  • 맑음울산 27.2℃
  • 맑음광주 26.6℃
  • 맑음부산 27.2℃
  • -고창 24.1℃
  • 맑음제주 26.5℃
  • -강화 21.7℃
  • -보은 23.8℃
  • -금산 25.1℃
  • -강진군 24.5℃
  • -경주시 25.8℃
  • -거제 24.8℃
기상청 제공

계명대신문 992호 스도쿠

독자들이 쉽게 즐길 수 있는 스도쿠란을 마련했다. 때로는 무료한 일상에서 스도쿠가 가벼운 자극을 줄 수 있기를 기대해본다. 이미 많은 사람들이 스도쿠를 알고 있지만, 쉽게 설명해본다면 가로 9칸 세로 9칸으로 이루어져 있는 표에 1부터 9까지의 숫자를 채워 넣는 퍼즐이다. 같은 줄에는 1에서 9까지의 숫자를 한 번만 넣고 3×3칸의 작은 격차 또한 1에서 9까지의 숫자가 겹치지 않게 들어가도록 해야 한다.
엮은이 말

● 스도쿠란?
스도쿠의 역사는 1892년까지 거슬러 올라간다. 프랑스의 일간지 《Le Siecle》가 두자리 숫자를 이용한 스도쿠와 같은 방식의 퍼즐을 게재했다. 스도쿠는 18세기 스위스 수학자 레온하르트 오일러가 창안한 Latin Square 를 기반으로 하여 1979년 당시 74세의 건축가였던 미국의 Howard Garns가 현재의 모습으로 변형하여 1979년 5월 미국의 ‘델 매거진즈’가 잡지 ‘Dell Pencil Puzzles & Word Games’에 ‘Number Place’로 소개된 것이 시초이나, 1984년 4월 일본의 출판사인 ‘니코리’가 출판한 잡지 ‘퍼즐 통신 니코리’에 “숫자는 한번씩만 쓸 수 있다”란 문구를 줄인 ‘스도쿠’라는 이름을 붙여 수록하면서 대중에게 보급되기 시작하여 2005년 무렵에 이르러 온 세계로 퍼져 나갔다.
출처:두산동아백과사전 발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