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21.6℃
  • 맑음강릉 23.2℃
  • 구름많음서울 21.8℃
  • 구름많음대전 23.0℃
  • 구름많음대구 26.2℃
  • 구름조금울산 25.7℃
  • 박무광주 23.4℃
  • 구름많음부산 22.9℃
  • 구름많음고창 23.6℃
  • 연무제주 27.0℃
  • 구름많음강화 19.8℃
  • 구름많음보은 23.7℃
  • 구름조금금산 24.7℃
  • 구름많음강진군 23.8℃
  • 구름조금경주시 26.3℃
  • 구름많음거제 20.9℃
기상청 제공

[1135호 새내기 마당]

교직과정 이수 신청하려면?

URL복사
사범대학이 아닌 학생들도 교직과정을 이수할 수 있다는 사실을 알고 있니? 물론 비사범대학 전공 학생들이라고 해서 무조건 교직과정을 이수할 수 있는 것은 아니야. 매년 12월에 진행되던 교직과정 이수 신청이 이번부터 3월초로 변경됐다고 해. 그래서 이번에는 변경된 교직과정 이수 신청에 대해 알려주려고 해.


신청대상자는 교직과정이 개설되어 있는 학과(국어국문학전공을 비롯한 총 49개)에 소속된 재학생 중 2학년 1학기에 33학점 이상을 이수한 학생이야. 단, 자율전공부의 소속 학생은 교직과정 이수 허가를 신청한 학과로 제1전공 이수승인 후 선발대상이 돼. 선발인원은 보통 교직과정 설치학과별 입학정원의 10% 이내(학과별로 차이 있을 수 있음)이고, 신청자 중 1학년 전체 재학 성적과 인·적성을 고려해 허가돼. 이때 인·적성 평가는 학과별로 다소 차이가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교무·교직팀 주도로 별도로 공지될 예정이야.


이수 신청 기간은 내년 3월 초로 계획 중이며, 신청 관련 공고는 내년 1~2월에 교직 홈페이지(http://web.kmu.ac.kr/teach/) 등을 통해 공지될 테니 신청을 원하는 학생들은 공지가 뜨면 꼭 확인하고 제때 신청하길 바랄게. 그리고 신청방법은 간단해. ‘EDWARD시스템 → 학사행정 → 교직 → 교직과정이수신청’에서 개인정보를 확인한 후 신청버튼만 클릭하면 별다른 서류제출 없이 곧바로 신청돼. 그리고 결과는 4월 이전에 발표할 예정이라고 해.


참고로 2학년 1학기(3학기)에 재학 중이어야 신청이 가능하기 때문에 휴학을 계획 중인 학생은 교직과정 이수 허가 신청 후에 휴학을 해야 해. 그 외에도 궁금한 사항이 있다면 교무·교직팀(053-580-6007)로 문의하면 돼. 아직 신청기간이 시작할 때까지 약 3개월이 남았으니 충분히 고려해보고, 반드시 기간 내에 신청할 수 있도록 하자. 그리고 성적순으로 선발되니 다가오는 기말시험도 열심히 대비해서 각자 원하는 결과를 얻을 수 있길 바랄게.

관련기사





[사설] 미디어 대한 맹신, 시민의 능동적 참여로 극복해야 미디어가 부모나 교사의 역할을 일정 부분 대체한 지 오래다. 부모에 안겨 스마트폰 영상을 응시하는 아이의 눈길과 강의에 대한 궁금증이 생길 때마다 휴대폰으로 해결하려는 학생들의 손놀림을 보면 어쩌면 상상하는 그 이상인지도 모른다. 이제 미디어 없는 삶을 상상조차 하기 어렵다. 사람들이 의존하는 미디어는 세상에 대하여 무엇을 생각하고 어떻게 인식해야 하는가에 대하여 우리를 끊임없이 교육시킨다. 이로 인해 이용하는 미디어 채널에 따라 사람들의 생각도 특정한 방향으로 고정되고, 유사한 신념과 가치체계로 이어진다. 그래서 보수 매체를 이용하는 사람의 인식은 보수적 생각으로 이어지고, 진보적인 사람은 자신과 유사한 성격의 매체 이용에 의존하는 경향을 보인다. 이러한 과정이 지속되면서 사유의 편식은 더욱 강화되고, 자신이 이용하는 미디어가 현실이 되고 진리처럼 받들어진다. 하지만 미디어가 다루는 현실은 지속적으로 중재되고 가공되는 과정의 결과물이다. 미디어가 생산하는 내용에는 미디어 조직의 이윤이나 정치 권력적 욕망 등과 같은 다양한 요인들이 개입되고 주관적 해석과정이 관여한다. 동일 사건이나 이슈에 대해서도 매체마다 바라보는 대상이 다르고 설명이 차별적인 이유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