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조금동두천 8.1℃
  • 흐림강릉 2.9℃
  • 구름많음서울 8.4℃
  • 구름많음대전 8.6℃
  • 흐림대구 7.2℃
  • 흐림울산 5.6℃
  • 구름조금광주 9.9℃
  • 구름많음부산 8.2℃
  • 구름조금고창 6.5℃
  • 구름조금제주 10.0℃
  • 구름조금강화 7.6℃
  • 구름많음보은 7.6℃
  • 구름많음금산 8.5℃
  • 구름많음강진군 10.9℃
  • 흐림경주시 5.8℃
  • 흐림거제 8.7℃
기상청 제공

KMBS 정규방송

2022년 9월 2일 금요일 [저녁방송]

  • 작성자 : 장동주
  • 작성일 : 2022-09-02 17:44:59

< KMBS 음악방송 >

PD - 김도혁

ENG - 김아연

 

< 선곡 >

1. 임창정 - 소주한잔

2. 거미 친구라도 될 걸 그랬어

3. 김동률 다시 사랑한다 말할까

4. 김범수 - 보고싶다

5. 박효신 눈의 꽃

6. SG워너비 - Timeless

7. 씨야 사랑의 인사

8. 백지영 - 사랑안해

9. 빅마마 - 체념

10. 윤도현 - 사랑했나봐

11. 토이 좋은 사람

12. 성시경 - 거리에서

네티즌 의견 0





[사설] 왜 읽고 생각하고 쓰고 토론해야 하는가? 읽는다는 것은 모든 공부의 시작이다. 지식의 습득은 읽는 것에서 시작한다. 급격하게 변화하는 지식 기반 사회에서는 지속적인 혁신이 필요하고 이를 위해서는 지식 정보를 수집해 핵심 가치를 파악하고 새로운 지식으로 전환하는 과정을 통해 새로운 것들을 창출해 내야 한다. 이러한 과정의 가장 중요한 출발점이 읽기다. 각 대학들이 철학, 역사, 문학, 음악, 미술 같은 인문·예술적 소양이 없으면 창의적인 인재가 되기 어렵다는 판단하에 고전과 명저 읽기를 적극적으로 추진해 교과 과정으로 끌어들여 왔다. 고전과 명저란 역사와 세월을 통해 걸러진 책들이며, 그 시대의 가장 첨예한 문제를 저자의 세계관으로 풀어낸, 삶에 대한 통찰이 담겨 있는 책이다. 급변하는 환경 속에서도 변하지 않는 가치를 발하는 정신의 등대 역할을 하는 것이 고전과 명저라 할 수 있다. 각 기업들도 신입사원을 뽑는 데 있어서 자신의 재능과 역량을 증명할 수 있는 에세이와 작품집을 제출하는 등의 특별 전형을 통해 면접만으로 인재를 선발하거나, 인문학책을 토대로 지원자들 간의 토론 또는 면접관과의 토론을 통해 인재를 선발하는 등 어느 때보다 인문과 예술적 소양을 중시하고 있다. 심지어 인문학과 예술을 모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