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맑음동두천 4.9℃
  • 구름조금강릉 1.8℃
  • 구름조금서울 6.3℃
  • 흐림대전 6.5℃
  • 흐림대구 6.0℃
  • 구름많음울산 4.6℃
  • 구름많음광주 7.0℃
  • 구름많음부산 6.4℃
  • 구름조금고창 4.1℃
  • 구름조금제주 8.1℃
  • 구름조금강화 2.9℃
  • 흐림보은 6.3℃
  • 구름많음금산 6.2℃
  • 구름많음강진군 7.2℃
  • 흐림경주시 4.8℃
  • 흐림거제 7.5℃
기상청 제공

KMBS 정규방송

2019년 12월 5일 목요일 [저녁방송]

  • 작성자 : 관리자
  • 작성일 : 2019-12-05 18:23:25

<sports Like! (5분) >

PD - 최영은

MD - 최지혜

ANC - 최영은

ENG - 허서우


<음악이 흐르는 밤에(30분) >

PD - 서아영

MD - 최지혜

ANN - 최수민

ENG - 허서우


1. 투모로 바이 투게더 - New Rules

2. 방탄소년단 - 소우주

3. 민서 - 성장

4. 방탄소년단 - 낙원

5. Idina Menzel & Evan Rachel Wood - Show Yourself

네티즌 의견 0





[사설] 왜 읽고 생각하고 쓰고 토론해야 하는가? 읽는다는 것은 모든 공부의 시작이다. 지식의 습득은 읽는 것에서 시작한다. 급격하게 변화하는 지식 기반 사회에서는 지속적인 혁신이 필요하고 이를 위해서는 지식 정보를 수집해 핵심 가치를 파악하고 새로운 지식으로 전환하는 과정을 통해 새로운 것들을 창출해 내야 한다. 이러한 과정의 가장 중요한 출발점이 읽기다. 각 대학들이 철학, 역사, 문학, 음악, 미술 같은 인문·예술적 소양이 없으면 창의적인 인재가 되기 어렵다는 판단하에 고전과 명저 읽기를 적극적으로 추진해 교과 과정으로 끌어들여 왔다. 고전과 명저란 역사와 세월을 통해 걸러진 책들이며, 그 시대의 가장 첨예한 문제를 저자의 세계관으로 풀어낸, 삶에 대한 통찰이 담겨 있는 책이다. 급변하는 환경 속에서도 변하지 않는 가치를 발하는 정신의 등대 역할을 하는 것이 고전과 명저라 할 수 있다. 각 기업들도 신입사원을 뽑는 데 있어서 자신의 재능과 역량을 증명할 수 있는 에세이와 작품집을 제출하는 등의 특별 전형을 통해 면접만으로 인재를 선발하거나, 인문학책을 토대로 지원자들 간의 토론 또는 면접관과의 토론을 통해 인재를 선발하는 등 어느 때보다 인문과 예술적 소양을 중시하고 있다. 심지어 인문학과 예술을 모르